29일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범시민 추진위원회 출범
29일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범시민 추진위원회 출범
  • 임은경 기자
  • 승인 2019.08.25 19:3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온라인 100만 서명 운동 통해 시민참여 촉구
대전시와 충청남도가 10일 오전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혁신도시의 필요성과 방향’을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 가운데, 참석자들이 "대전・충남을 혁신도시로" 피켓을 들고 퍼포먼스를 하는 모습 / 대전시 제공
대전시와 충청남도가 지난 7월 10일 오전 국회도서관 대강당에서 ‘혁신도시의 필요성과 방향’을 주제로 정책토론회를 개최한 가운데, 참석자들이 "대전・충남을 혁신도시로" 피켓을 들고 퍼포먼스를 하는 모습 / 뉴스티앤티 DB

대전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 시민의 뜻을 하나로 모으는 ‘혁신도시 지정 범시민 추진위원회’가 오는 29일 출범한다. 

25일 대전시에 따르면 오는 29일 오전 10시 대전시청 대강당에서 지역정치권, 시민단체, 대학생 등 1,000여 명이 참석한 가운데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범시민 추진위원회 발대식이 개최된다.

이날 범시민 추진위원회 발대식에서는 약 150개의 시민단체를 비롯해 대전시와 시의회, 5개 자치구와 구의회, 지역 국회의원, 19개 대학교 등이 참여해 대전의 역량을 결집하고 혁신도시 지정을 위한 대전의 강력한 의지를 천명할 예정이다.

또한 혁신도시 지정을 위해 시민 모두가 함께한다는 강력한 퍼포먼스와 청년들의 혁신도시 지정 선언문 낭독이 이어지며, 이를 실천하기 위한 수단으로 대전・충남 혁신도시 지정 100만인 서명 운동이 본격적으로 시작된다.

특히 혁신도시 지정 100만인 서명 운동은 전국 최초로 온라인 플랫폼을 통한 시민들의 참여를 촉구할 예정이다.

아울러 이날 시청 2층 남문 주차장 앞에서는 대전택시운송사업조합이 혁신도시 지정에 동참하는 스티커를 제작해 법인택시 3,000여대에 부착하는 퍼포먼스도 진행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범시민 추진위원회 발대식은 대전 혁신도시 지정의 강력한 추진 동력이 될 것”이라며 “중앙정부에 대전의 힘을 보여줄 수 있도록 많은 시민들이 참여해 달라”고 당부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