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송준길 선생의 공덕을 기리다 '문정공시호봉송행렬'
[포토] 송준길 선생의 공덕을 기리다 '문정공시호봉송행렬'
  • 박기봉 기자
  • 승인 2019.04.20 18: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춘당 문화제 / © 뉴스티앤티
제23회 동춘당 문화제가 열린 가운데 20일 전국휘호대회가 진행되고 있다. / © 뉴스티앤티
동춘당 문화제 / © 뉴스티앤티
동춘당 문화제가 개최된 첫날인 19일 한 학생이 매사냥을 체험해보고 있다. / © 뉴스티앤티
동춘당 문화제 / © 뉴스티앤티
19일 저녁 동춘당 문화제의 개막을 축하하는 공연이 펼쳐지고 있다. / © 뉴스티앤티
동춘당 문화제 / © 뉴스티앤티
20일 마당극패 우금치의 연출로 주민 300여 명이 함께 참여해 농부, 선비 등 전통의상 등을 갖춰 입고 거리행진을 하며 “새로운 대덕, 새로운 천년” 퍼포먼스 및 어울림 한마당을 진행했다. / © 뉴스티앤티
동춘당 문화제 / © 뉴스티앤티
20일 마당극패 우금치의 연출로 주민 300여 명이 함께 참여해 농부, 선비 등 전통의상 등을 갖춰 입고 거리행진을 하며 “새로운 대덕, 새로운 천년” 퍼포먼스 및 어울림 한마당을 진행했다. / © 뉴스티앤티
문정공시호봉송행렬 / © 뉴스티앤티
20일 제23회 동춘당 문화제가 열린가운데 문정공시호봉송행렬이 진행되고 있다. / © 뉴스티앤티

‘새로운 대덕, 새로운 천년의 역사를 새기다'를 부제로 19일과 20일 양일간 제23회 동춘당 문화제가 개최됐다.

올해 행사는 시공간을 넘어 전통문화가 살아 숨쉬는 체험과 배움의 장을 마련해 큰 호응을 얻었다. 특히 행사의 대미를 장식한 '문정공시호봉송행렬'은 마당극패 우금치의 연출로 주민 300여 명이 참여한 가운데 거리행진을 하며 '새로운 대덕, 새로운 천년' 퍼포먼스 및 어울림 한마당이 열려 멋진 볼거리를 제공했다.

한편 '문정공시호봉송행렬'은 송준길 선생의 공덕을 기리기 위해 숙종 12년에 문정이라는 시호를 받들고자 의식을 행했던 것을 재현하는 행사다. / 2019.04.20 © 뉴스티앤티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