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동군, 2021년 평생학습도시 선정
영동군, 2021년 평생학습도시 선정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1.04.01 22: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평생학습도시 선정 / 영동군 제공
평생학습도시 선정 / 영동군 제공

충북 영동군이 평생학습도시로 최종 선정됐다.

영동군은 교육부와 국가평생교육진흥원이 주관하는 '2021년 지역 평생교육 활성화 지원사업' 공모에서 평생학습도시로 지정됐다고 1일 밝혔다.

이번 공모에는 총 12개 지자체가 신청했으며, 영동군을 비롯해 6개 지자체가 선정의 기쁨을 누렸다.

군은 평생학습도시 선정에 따라 ‘청춘 영동 학습도시’의 비전과 목표로 ▲ 군민 모두가 행복해지는 평생학습 일상화 ▲ 삶터에서 배움의 소리가 들리는 일자리 ▲ 교육으로 하나 되는 평생학습 공동체를 조성할 계획이다.

신규 평생학습 지정에 따라 지원되는 7천5백여만 원의 사업비로는, 오는 4월부터 12개의 다양한 특성화, 일자리, 공동체 평생학습 사업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세복 군수는 “이번 평생학습도시 선정은 군민이 더 많은 혜택을 받게 하고, 지역발전을 이끄는 원동력이 될 것”이라며 “젊은이들에게는 일자리를, 신중년에게는 인생2막을 함께하는 청춘학습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한편, 영동군은 군민들의 의견을 수시로 수렴하며, 인생 100세 시대에 맞춰 군민 누구나 누릴 수 있는 군민 중심의 평생학습도시 구축에 주력할 계획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