축구장 90개 규모 '국립세종수목원' 17일 개장
축구장 90개 규모 '국립세종수목원' 17일 개장
  • 박서영 기자
  • 승인 2020.10.15 18:4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월 31일까지 입장료 무료
동시 관람 5,000명 제한
사계절온실은 사전예약제로 운영
국립세종수목원 사계절전시온실 전경 / 뉴스티앤티 DB
국립세종수목원 사계절전시온실 전경 / 뉴스티앤티 DB

한국수목원관리원 국립세종수목원이 8년간에 걸친 사업 준비 및 조성공사를 마치고 17일(토) 낮 12시부터 운영을 시작한다.

관람 시간은 매주 화∼일요일, 오전 9시부터 오후 6시(입장 마감 오후 5시고, 월요일은 휴관한다.

코로나 19 재확산 위험을 차단하기 위해 동시 관람객 입장은 5,000명으로 제한하며, 시범 운영 기간인 12월 31일까지 입장료는 무료다.

사계절전시온실은 국립세종수목원 홈페이지 대문에서 예약 후 관람할 수 있다. 같은 시간에 300명이 입장할 수 있다.

국립세종수목원은 우리나라 세 번째 국립수목원으로, 세종시 도심 중앙에 위치해 있어 접근성이 매우 뛰어나다. 축구장 90개 규모인 65ha에 한국적 전통과 현대적 정원 문화를 체험할 수 있는 20여 개의 다양한 주제전시원이 배치됐고, 총 2,834종 172만 본의 식물이 식재돼 있다. 

또한 다양한 주제 전시원과 전시물을 즐길 수 있도록 식물, 정원 등의 체험형 교육프로그램을 연말까지 무료로 운영한다. 자녀를 동반한 가족, 어린이·청소년부터 성인까지 누구든지 참여할 수 있다. 교육 프로그램 참가신청은 국립세종수목원 홈페이지 대문에서 예약하면 된다.

이유미 국립세종수목원장은 “국민의 기대와 요구에 부응하기 위해 개원하지만, 코로나 19가 지속되고 있기 때문에 국민의 안전을 위해 관람 시 다소 불편함이 있더라도 양해해 주시길 당부드린다”며 “국립세종수목원이 식물을 매개로 소통, 체험, 전시, 행사를 통해 국민의 행복 증진에 이바지할 수 있도록 노력하겠다”고 말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