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은군, 태풍 피해 농가 일손 지원 나서
보은군, 태풍 피해 농가 일손 지원 나서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0.09.16 14:0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보은군청 / 보은군 제공
충북 보은군이 지난 9월 초 태풍으로 농업 시설 피해를 입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위한 일손 지원에 나섰다. / 보은군 제공

충북 보은군이 지난 9월 초 태풍으로 농업 시설 피해를 입어 어려움을 겪고 있는 농가를 위한 일손 지원에 나섰다.

16일 정상혁 군수와 군 공무원 25명은 수한면 질신리 피해 농가를 찾아 태풍으로 파손된 비닐하우스를 철거하고, 주변 정리를 실시하는 등 복구활동을 전개했다.

복구활동은 코로나19 예방 및 확산 방지를 위해 개인 위생수칙 준수와 소독 등의 철저한 관리하에 진행됐다.

이날 일손 돕기에 참여한 군 공무원들은 작업도구, 도시락 등을 자체 준비해 농가 부담을 덜었다.

일손지원을 받은 농가주는 “이번 연이은 태풍으로 피해가 심해 망연자실한 마음이었는데, 이번에 일손봉사 지원을 받게 되어 많은 위로가 되었다”며 감사의 마음을 전했다.

군 관계자는 “코로나19 여파로 인해 자원봉사 인력 동원이 쉽지 않은 상황에서 농작물의 신속한 복구를 위해 일손 돕기를 추진하게 됐다”며 “이번 태풍으로 피해를 입은 농가들이 하루 빨리 아픔을 딛고 일어나길 바란다”고 말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