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신천지 신도 전수조사...중간 집계 현황
대전시, 신천지 신도 전수조사...중간 집계 현황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0.02.27 16: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허태정 대전시장 대전 신천지 신도 전수조사 현장을 둘러보고 상황을 체크하고 있다 / 대전시 제공
허태정 대전시장이 대전 신천지 신도 전수조사 현장을 둘러보고 상황을 체크하고 있다 / 대전시 제공

대전시가 지난 26일 오후부터 대전 신천지 전체 신도를 대상으로 전화 전수조사를 실시하는 가운데, 27일 중간 집계를 발표했다.

발표에 따르면 대전 신천지 신도 전체 12,335명(미성년자 제외)의 명단을 확보했으며, 지역별로는 ▲ 동구 1,632명 ▲ 중구 1,967명 ▲ 서구 5,691명 ▲ 유성구 1,815명 ▲ 대덕구 1,230명으로 파악됐다.

시는 이날 12시까지 5,708명(46.2%)에 대한 조사를 완료했다.

이 중 85명이 유증상자(단순한 기침, 미열, 인후통 등 모두 포함)로 확인됐고, 5,623명은 증상이 없는 것으로 조사됐다.

유증상자는 ▲ 동구 7명(조사완료수 833명) ▲ 중구 9명(조사완료수756명) ▲ 서구 47명(조사완료수 2,668명) ▲ 유성구 12명(조사완료수 868명) ▲ 대덕구 10명(조사완료수 583명)으로 나타났다.

시는 유증상자에 대해 자가격리 조치 후 선별진료소 검사 실시를 안내했다. 무증상자는 향후 2주간 자치구를 통해 능동감시를 실시할 방침이다.

한편 신천지 신도 전수조사는 현재 조사가 진행 중으로 조사가 마무리되면 최종 결과가 발표될 예정이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