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북도교육청, 난치성 질환 학생에 대한 진료비 지원
충청북도교육청, 난치성 질환 학생에 대한 진료비 지원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0.01.26 18: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청북도교육청 / 뉴스티앤티 DB
충청북도교육청 / 뉴스티앤티 DB

충청북도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26일 난치성 질환 학생에 대한 진료비를 7년째 지원해주고 있다고 밝혔다.

도교육청은 도내 초·중·고·특수학교 학생 중 난치병을 앓고 있는 환아 중 경제적 어려움이 있는 가정의 학생들에게 생활수준과 진료비 정도에 따라 지원하고 있으며, 대상 질환은 모야모야병과 댄디워커 증후군 등 보건복지부 고시 제2019-29호 「본인일부부담금 산정특례에 관한 기준」에서 정한 중증 난치성 및 희귀 질환과 기타질환 등 학생복지 지원의 일환으로 추진하고 있다.

도교육청은 2013년부터 2019년까지 총 375명에게 생활수준과 진료비를 고려해 총 6억 6천만원을 지원했으며, 올해도 난치병 학생 진료비 지원 대상자 100명 내외를 선정해 총 1억 3천여만원 진료비를 지급할 계획이다.

도교육청 관계자는 “난치병 학생 진료비 지원에 대한 홍보를 철저히 해 난치병 치료의 이유로 휴학, 유예 중인 학생이 누락되지 않도록 하겠다”고 말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