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배출가스 저감에 총력
대전시, 배출가스 저감에 총력
  • 송해창 기자
  • 승인 2019.09.25 10: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매연저감장치 부착, 노후건설기계 엔진교체 등
대전시청 / 뉴스티앤티
대전시가 오는 26일부터 약 76억 원을 투입해 배출가스 저감사업을 추진한다. / © 뉴스티앤티

대전시가 오는 26일부터 약 76억 원을 투입해 배출가스 저감사업을 추진한다.

시는 운행경유차를 대상으로 매연저감장치 부착사업을 진행한다. 2000년 이후 등록된 2.5톤 이상 차량 중 배출가스 5등급 경유자동차가 해당되며, 차량 소유자가 10~17%를 부담해야 한다.

차량소유자가 장치제작사와 계약 후, 장치제작사가 시 승인을 받아 장치를 부착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신청기간은 이달 26일부터 사업비 소진 시까지다. 사업비는 약 13억 원이 투입된다.

노후건설기계를 대상으로 매연저감장치 부착 및 엔진교체 지원사업도 추진한다.

매연저감장치 부착 지원대상은 2005년 이전 등록된 도로용 3종 건설기계(덤프트럭, 콘크리트 펌프트럭 및 콘크리트 믹서트럭)다.

엔진교체 지원대상은 굴삭기와 지게차 중 2004년 이전 제작분과 2005년 제작분(출력 75kw~130kw), 2006년 제작분(75kw미만) 등이다.

아울러 이번 사업부터는 건설기계 소유자가 부담했던 8~15%의 자부담금을 없애고 장치가격 및 유지관리비를 전액 지원한다.

차량소유자가 장치제작사와 계약 후, 장치제작사가 시 승인을 받으면 장치부착 및 엔진교체를 지원받을 수 있다. 신청기간은 이달 26일부터 사업비 소진 시까지며, 총 63억 8,000만 원(약 420대)을 투입한다.

노용재 시 미세먼지대응과장은 "시민 모두를 위한 배출가스 저감사업인 만큼 차량소유주들의 적극적인 관심과 참여를 당부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