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고] 나의 기도
[기고] 나의 기도
  • 송미순 시인
  • 승인 2018.11.13 15:0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해 질 녘 지평선 바라보며

삶에 지친 고단한 가슴에

영원한 생명수

한 모금 마시게 하소서

 

끝없이 넓은 하늘에

가슴 한 조각 띄워

날마다 시들지 않은

희망의 나래를 펴게 하소서

 

자연 그대로 녹아내린 사랑

너와 나 손을 내밀어

허공을 가르며 

한 뼘의 해님 잡게 하소서

 

내 작은 모습이지만

당신의 넓은 품으로 안아

하해(河海) 같은 마음으로 살아가는

큰사람 되게 하소서

 

시샘의 구름, 바람 

보듬어 주는 쪽빛 창공처럼

화해와 용서로

오늘을 평화롭게 하소서

 


- 송미순 시인의 <나의 기도> -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