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포토] 대전시 소상공인돕기 릴레이 운동...금성백조 정성욱 회장, 릴레이 1호 참여
[포토] 대전시 소상공인돕기 릴레이 운동...금성백조 정성욱 회장, 릴레이 1호 참여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1.02.18 22: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정성욱 금성백조 회장, 코로나19 극복 성금 3,000만원 기탁
금성백조 정성욱 회장은 18일 코로나19 극복 성금 3,000만 원을 대전시에 기탁했다. / 대전시 제공
금성백조 정성욱 회장은 18일 코로나19 극복 성금 3,000만 원을 대전시에 기탁했다. / 대전시 제공

대전시가 올해부터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와 소상공인돕기 릴레이 운동을 전개하는 가운데, 지역대표 중견 건설사 금성백조 정성욱 회장이 릴레이 운동 1호로 앞장섰다.  

대전시는 ‘금성백조(회장 정성욱)’가 18일 오후 옛 충남도청에서 코로나19 극복 성금 3,000만 원을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를 통해 시에 기탁했다고 밝혔다. 

기탁된 성금은 경제적 타격을 입은 관내 소상공인에게서 도시락과 밑반찬을 구매해 취약계층에게 전달하는‘1004가 전해주는 든든한끼 황금도시락’사업에 사용될 예정으로, 소상공인도 돕고 취약계층도 지원할 수 있는 일거양득의 파급 효과가 기대된다.

정성욱 금성백조 회장은 “코로나19 장기화로 힘든 시기를 겪는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의 어려움을 조금이라도 나누고자 릴레이 운동에 참여했다”며, “하루빨리 코로나19가 종식되어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고 전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코로나19로 모두가 어려운 상황임에도 항상 지역사회에 관심을 갖고 후원해 주셔서 감사드린다”며, “우리 시도 소상공인과 취약계층 지원 체계를 확대하여 코로나19 극복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정상철 대한적십자사 대전세종지사는 “ 코로나19로 인한 경제위기 속에서 지역 소상공인들을 살리기 위해 대전시와 함께 소상공인 돕기 릴레이 운동에 적극 힘쓰겠다”며, “정성욱 금성백조회장을 시작으로 해서, 또다른 지역 기업들이 선한 영향력을 발휘하는 지역사회의 버팀목으로 참여해 주시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올해 창립 40주년을 맞는 지역대표 중견 건설사인  금성백조는 2002년 예미지 사랑나눔봉사단을 발족, 정성욱 회장의 나눔경영 철학을 바탕으로 국가유공자 노후주택 무료보수사업, 학교발전기금 지원, 문화예술 나눔 등을 추진하고 있으며, 매년 취약계층에 성금과 위문품을 전달하는 등 꾸준한 사회공헌활동을 전개해오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