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온통대전 장학사업 추진
대전시, 온통대전 장학사업 추진
  • 박소영 기자
  • 승인 2021.01.07 18:2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간 400명에게 총 2억 원 장학금 지급
대전시는 7일 시청 응접실에서 온통대전 운영대행사인 하나은행, 대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와 '온통대전 온통희망 장학금 지원'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대전시 제공
대전시는 7일 시청 응접실에서 온통대전 운영대행사인 하나은행, 대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와 '온통대전 온통희망 장학금 지원'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대전시 제공

대전시가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의 가정 및 취약계층 아동 지원에 나선다.

시는 7일 시청 응접실에서 온통대전 운영대행사인 하나은행, 대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와 '온통대전 온통희망 장학금 지원'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식에는 허태정 시장, 윤순기 하나은행 충청영업그룹 총괄대표, 정태희 대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장, 박미애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장 등 4개 기관 관계자가 참석했다.

이번 협약은 '온통대전 온통희망 장학금 지원사업'의 원활한 추진을 위해, 협약기관 간 협조체계를 구축하고 이를 통한 나눔과 배려의 공동체정신 강화를 목적으로 한다.

시는 이 협약으로 올해부터 2년간 경제적 어려움을 겪고 있는 소상공인 가정 및 취약계층 아동 총 400명(연간 200명)에게 2억 원의 장학금을 지급할 계획이다.

이를 위해 시는 장학생 추천과 심사 등 행정적 지원을 담당하고, 하나은행은 장학금을 대전 사회복지공동모금회에 기탁한다.

초록우산 어린이재단 대전지역본부는 장학생 심사, 선발, 장학금 지급 등 제반업무에 대해 협력한다.

또, 4개 기관은 향후 실무협의회를 구성해 장학금 지원사업의 대상 및 선정기준 등 세부 추진계획을 협의하기로 했다.

허태정 시장은 “이번 협약이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는 소상공인, 자영업자들에게 큰 힘이 된 온통대전을 한 단계 발전시키는 계기가 되기를 바란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