타이어뱅크 김정규 회장, 충남대 '슈퍼 엘리트 장학금' 5억 기부
타이어뱅크 김정규 회장, 충남대 '슈퍼 엘리트 장학금' 5억 기부
  • 박소영 기자
  • 승인 2021.01.05 14: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기업가 정신 갖춘 진취적 청년 양성해주길”
타이어뱅크 김정규 회장이 5일 충남대학교에 5억 원의 장학금을 기부한 가운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왼쪽부터 이진숙 충남대학교 총장, 김정규 타이어뱅크 회장과 부인 조순희 여사) / 충남대 제공
타이어뱅크 김정규 회장이 5일 충남대학교에 5억 원의 장학금을 기부한 가운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사진=왼쪽부터 이진숙 충남대학교 총장, 김정규 타이어뱅크 회장과 부인 조순희 여사) / 충남대 제공

타이어뱅크(주) 김정규 회장이 충남대학교가 슈퍼 엘리트 인재양성을 위해 신설한 ‘CNU Honor Scholarship’ 장학사업의 제1호 기부자가 됐다.

충남대학교는 대표적인 자수성가형 CEO인 타이어뱅크 김정규 회장이 인재양성을 위해 써 달라며 5억 원의 장학기금을 기부했다고 5일 밝혔다.

김정규 회장이 이날 기부한 5억원의 장학기금은 충남대가 2021학년도 신입생부터 지원하는 ‘CNU Honor Scholarship’ 장학제도의 재원으로 사용된다.

김정규 회장은 충남대가 ‘슈퍼 엘리트’ 학생들이 마음 놓고 공부와 연구에 전념할 수 있도록 신설한 ‘CNU Honor Scholarship’ 장학제도를 적극적으로 지원하겠다며 5억 원의 장학기금 기부를 흔쾌히 약속했다.

1984년 충남대 경영학과에 입학한 김정규 회장(경영학과 84학번)은 어려운 가정 형편에도 학창시절부터 사업가적 기질을 보였으며, 1991년 국내 최초의 타이어전문점인 ‘타이어뱅크’를 창립했다. 현재는 전국에 430여개의 점포를 보유하고 있는 대표적인 타이어전문점으로 자리매김해 왔다.

앞서, 김정규 회장은 지난 2014년 충남대에 10억 원의 발전기금 기부했으며, 경상대 등 충남대 재학생들을 상대로 여러 차례 강연을 통해 “창업은 도전이다 도전자가 세상을 갖는다”라는 ‘기업가 정신’을 심어왔고, 2016년에는 경상대학에 ‘타이어뱅크 김정규홀’을 조성하기도 했다.

또, 최근에는 코로나19로 고생하는 의료인들을 위해 충남대 병원에 1억6천만원을 기부하는 등 타이어뱅크와 김정규 회장은 다양한 사회공헌 활동을 통해 나눔을 실천하고 있다.

이번 장학기금과 관련해 평소 모교에 대한 깊은 관심을 보이고 있던 김정규 회장은 이진숙 총장이 취임 직후 조성한 ‘CNU Honor Scholarship’ 장학제도에 깊이 공감해 1호 기부자가 됐다.

김정규 회장은 “학창시절 하루 한 끼 200원짜리 국수를 먹으며 공부할 정도로 어렵게 대학을 다녔지만 불굴의 의지로 현재의 자리에 설 수 있었다”며 “충남대 후배들이 보다 나은 환경에서 공부와 연구에만 전념하고, 기업가 정신을 갖춘 진취적 청년을 양성할 수 있도록 ‘CNU Honor Scholarship’ 장학제도와 충남대를 전폭적으로 지원하겠다”고 말했다.

이진숙 총장은 “슈퍼 엘리트 학생들이 지역의 거점국립대학교인 충남대에서 공부와 연구에만 집중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CNU Honor Scholarship’ 장학제도에 많은 분들이 공감하고 계시다”며 “지역의 대표적인 CEO인 김정규 회장의 기부를 시작으로 많은 분들의 기부가 이어질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한편, 충남대는 지난해 10월, 학사부터 박사까지 등록금 및 학업장려금은 물론 학부 졸업 후 해외 유수의 대학에 유학할 경우 유학 장려금까지 1인당 최대 약 2억 원을 지원하는 ‘CNU Honor Scholarship’ 장학제도를 신설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