무박 3일 '대한민국 SW융합 해커톤 대회'...대전서 열띤 경합
무박 3일 '대한민국 SW융합 해커톤 대회'...대전서 열띤 경합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0.12.04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2/4~12/6까지 ‘언택트로 준비하는, 미래를 향한 SW융합서비스’ 주제로

‘제7회 대한민국 SW융합 해커톤 대회’가 12월 4일부터 6일까지 무박 3일 동안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을 비롯한 대전 지역 11개 행사장에서 개최된다.

지역별 온라인 생중계를 통한 비대면 방식으로 진행되는 이번 대회는 전국의 SW개발자, 예비창업자, 학생 등 총 33개팀 137명이 참여해 주어진 과제에 대해 소프트웨어(SW)를 활용한 서비스를 개발하여 경합을 벌인다.

제시된 과제는 ▲ 자유과제 <DNA(Data, Network, A.I)가 기반이 되는 프로토타입의 SW융합 제품 또는 서비스 개발> ▲ 지정과제 <ICT가 기반이 되는 비대면 관련 서비스>, <ICT를 활용한 스마트 병영생활 제품 및 서비스> 등 총 3개 부문이다.

최종평가를 통해 선정된 대상 3개 팀에게는 장관상(과학기술정보통신부 장관상 2팀, 국방부 장관상 1팀)과 부상 500만 원, 우수상(대전광역시장상 외 10개 지역 지자체상) 12팀은 각 300만 원 등 총 5,100만 원의 상금이 수여되며, 추후 수상자들의 아이디어는 창업 및 상용화로 이어질 수 있도록 체계적인 지원이 이루어질 계획이다.

해커톤이란 ‘해킹(Hacking)’과 ‘마라톤(Marathon)’의 합성어로 마라톤처럼 42.195시간 동안 쉬지 않고 아이디어를 기획하고 프로그래밍 과정을 거쳐 소프트웨어 서비스를 만들어내는 행사다.

대전시 문창용 과학산업국장은 “끝장 개발 대회로도 불리는 이번 대회가 개발자 간 협업으로 단기간에 아이디어를 도출하고, 국민들의 실생활과 문제해결에 활용되는 서비스를 만들어 내는 기회의 장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제7회 대한민국 SW융합 해커톤 대회’가 12월 4일부터 6일까지 무박 3일 동안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을 비롯한 11개 지역 행사장에서 개최된다.
‘제7회 대한민국 SW융합 해커톤 대회’가 12월 4일부터 6일까지 무박 3일 동안 대전정보문화산업진흥원을 비롯한 11개 지역 행사장에서 개최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