올 하반기 대전 주택분양 코로나, 투기 규제로 '찬바람'
올 하반기 대전 주택분양 코로나, 투기 규제로 '찬바람'
  • 김강중 기자
  • 승인 2020.09.18 11:50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구 주상복합 '힐스테이트', '대전 더 스카이' 후분양 고려
대덕테크노밸리 오피스텔, 힐스테이트 도안 2차도 연기
힐스테이트 대전 더 스카이 조감도 / 현대건설
힐스테이트 대전 더 스카이 조감도 / 현대건설

올 하반기 대전지역의 주택 분양 계획이 코로나와 투기과열지구지정으로 대거 취소됐다.
지난 6월 분양하려했던 동구 가양동 '힐스테이트 대전 더 스카이'는 분양을 전격 연기했다.

현대건설이 시공하는 주상복합 '대전 더 스카이'는 가양동 452-1, 452-34번지에 위치하고 있다.
지하 4층∼지상 49층, 3개 동 규모로 모두 358가구를 공급할 예정이다. 상가는 연면적 9372㎡ 규모로 조성된다.

그러나 최근 코로나, 부동산 규제로 인해 분양이 어려워지면서 시행사는 후분양으로 미뤘다.
'대전 더 스카이' 분양대행사 관계자는 "코로나, 투기과열지구 지정 등의 이유로 사업이 잠정 연기된 상황"이라며 "후분양도 고려하고 있는 것으로 알고 있다"고 말했다.

금성백조 '대덕테크노밸리 오피스텔' 분양도 지연될 것으로 전해졌다. 하반기 분양이 예정돼 있었으나 부동산 시장이 급변하면서 관망세로 돌아섰다.
대덕테크노밸리 오피스텔은 관평동 1356번지 일원에 지하 4층~지상 10층으로 들어선다. 모두 511실(전용면적 23㎡-446실, 30㎡-63실, 48㎡-2실)로 구성돼 있다.

금성백조 관계자는 "부동산 규제 등의 여파로 시장 상황을 살펴야 할 것 같다"며 "정확한 일정은 아직 정해지지 않았다. 연내 분양할지 내년에 할지도 모르는 상황"이라고 말했다.

또한 유성구 용계동 677-4, 5번지에 598실 규모의 힐스테이트 도안 오피스텔 2차도 분양이 연기됐다.
당초 오는 10월로 분양 예정이었으나 11월로 연기됐고 이 시기도 장담할 수 없게 됐다.

'힐스테이트 도안' 분양대행사 관계자는 "오는 11월 분양할 계획이었으나 더 연기될 가능성이 크다'며 "코로나 여파 등으로 분양시장의 어려움이 가중되면서 올해 분양은 어렵게 됐다"고 말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2020-09-18 14:38:36
주상복합 오피만 죽었네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