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제2회 드론봇 챌린지 대회 개최
대전시, 제2회 드론봇 챌린지 대회 개최
  • 박상현 기자
  • 승인 2019.09.18 15: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제2회 드론봇 챌린지 대회 / 대전시
제2회 드론봇 챌린지 대회 / 대전시

제2회 드론봇 챌린지 대회가 18일 대전시청에서 개막식을 갖고 이틀간의 열전에 돌입했다.  

이날 오전 10시 대전시청 1층 로비에서 열린 개막식에는 허태정 대전시장과 최영철 육군교육사령관 등 관계자 200여 명이 참석했다.

대회는 강원도 인제 육군과학화전투훈련장 및 고흥항공센터에서 ㈜네온테크 등 8개 업체와 성균관대 등 5개 대학에서 총 13팀이 참가해 18일과 19일 이틀 동안 드론봇 임무수행 능력을 펼쳐지며, 시청 1층 로비에 마련된 대형 스크린을 통해 생중계된다.

드론봇 챌린지 대회는 육군이 드론봇 전투체계를 조기에 정착시키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드론봇에 대한 국내 기술개발 붐 조성과 군의 작전운용개념 및 요구 성능 수준을 알리고 민·관, 산·학·연과 공감대를 형성하기 위해 추진됐다.

대회는 실제 작전환경과 유사한 육군과학화전투훈련장과 고흥항공센터에서 진행되며, 종목은 건물내부 정찰드론, 자폭드론 등 드론분야 4개 종목과 생체모방 소형로봇, 건물내부 정찰로봇 등 로봇분야 2종목으로 산악지형 등 전술적 환경에서 부여된 임무 완수여부를 평가하는 방식으로 진행된다.

시범적 대회로 진행한 제1회 대회가 드론 위주로 진행된 행사였다면, 제2회 대회는 로봇 종목 추가, 주·보조 대회장 동시 진행, 모바일 네트워크 이용 실시간 영상 공유, 최우수상 및 우수상 시상자 상금 수여 등 다방면에서 확대됐다.

육군교육사령부는 올해 초 드론봇 챌린지 대회 관련 대전시와 협의를 통해 제2회 대회부터는 대전시가 공동주관으로 참여해 제8회 로봇융합 페스티벌 연계행사로 추진하고, 대전시가 시장상과 대회 총상금을 지원하기로 결정했다.

대전은 국내 우수기술의 드론완성품 업체 9개사를 비롯해 부품업체 8개사, 한국항공우주연구원 등이 있고 지역기업 연구개발 및 비행테스트 지원을 위해 전국 최초 비행금지구역 내 대전 드론공원을 조성․운영 중에 있고, 오늘 9월말 전용공역으로 지정된다.

군의 전력증강을 위해 육군에서 야심차게 추진하고 있는 드론봇 전투체계 도입 등은 군의 전투력 향상에 기여할 뿐 아니라 군에 적용할 수 있는 드론봇의 국내 상용기술을 식별함으로써 국내 드론산업 활성화에도 기여하고 있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축사를 통해  “향후 기술경쟁력 확보나 미래기술 경쟁력 강화를 위해 정부 부처의 공공수요 시장창출 정책 등과 병행해 드론산업 생태계 조성을 위한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