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 유성구, 원신흥도서관 24일 개관
대전 유성구, 원신흥도서관 24일 개관
  • 이용환 기자
  • 승인 2019.01.20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원신흥동 주민 숙원사업...어울림터, 북카페, 종합자료실 등 복합 교육문화공간으로 조성
원신흥도서관 전경 / 유성구청 제공
원신흥도서관 전경 / 유성구청 제공

대전 유성구(구청장 정용래)는 20일 원신흥동 주민들의 숙원사업이었던 원신흥도서관을 오는 24일 개관한다고 밝혔다.

총사업비 149억여원을 들여 지하 1층, 지상 3층, 연면적 3,716.8㎡ 규모로 녹색건축 및 장애물 없는 생활환경 인증을 받아 유성구에서 일곱 번째 공공도서관으로 문을 연 원신흥도서관은 지하 1층에는 주민들과의 소통공간인 어울림터, 1층에는 어린이자료실과 유아실, 2층에는 종합자료실·갤러리書(서)·북카페, 3층에는 주민독서모임 및 강좌를 위한 프로그램실 및 열람실과 강당 등을 갖춰 복합적인 교육문화공간으로 구성됐다.

장서는 일반도서와 아동도서 등 현재 15,000여권을 확보했으며, 향후 지속적으로 늘려갈 예정이다.

특히, 구는 안락하고 편안한 독서 환경과 주민들의 소통과 협력을 위한 개방형 커뮤니티공간을 조성하고, 주민들의 눈높이에 맞게 내부 인테리어와 가구선택 등에 심혈을 기울였으며, 운영에 있어서도 하나의 회원증으로 대전지역 모든 도서관을 이용하고, 읽고 싶은 도서를 어디서나 대출‧반납할 수 있는 상호대차서비스, 도서관 운영시간 이외에도 도서를 반납할 수 있는 무인반납서비스 등 이용자의 편의성을 더했다.

도서관내 갤러리書는 지역문화 향유를 위한 전시공간으로 개관기념 작가초대전을 시작으로 상반기까지 전시회를 운영할 예정이며, 주민들의 요구에 부응해 다양한 프로그램을 개발하여 운영할 계획이다.

도서관 운영시간은 동절기 오전 8시부터 22시까지이며, 1월 25일부터 본격적으로 운영할 예정이다.

정용래 청장은 “앞으로 원신흥도서관이 유아부터 성인까지 누구나 소통하고 집단지성을 꽃 피우는 학습문화의 산실이 되도록 많은 관심을 기울이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