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오는 18일까지 '청춘다락' 입주단체 공모
대전시, 오는 18일까지 '청춘다락' 입주단체 공모
  • 송해창 기자
  • 승인 2018.09.13 09: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독립 공간 1팀, 공유 공간 5팀
대전광역시청 제공

대전광역시와 사회적자본지원센터가 오는 18일까지 마을청년공간 '청춘다락'에 입주할 개인 또는 단체를 모집한다.

동구 원도심(선화로 196번길)에 위치한 '청춘다락'은 마을활동가와 주민, 청년을 잇는 플랫폼이다. 3층 청년공간은 대전 청년들이 모여 다양한 협업 활동을 하고, 지역재생·마을활동·사회혁신활동 등을 펼치며 자립하도록 돕는 공간이다.

지역 재생 또는 마을 활동을 하거나 소셜 미션을 갖고 활동하는 청년이라면 누구나 신청 가능하다. 입주자는 1년 동안 사무 공간과 사무용 가구를 무료로 이용할 수 있으며, 사업자등록 주소지 지원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다.

모집 규모는 해보다(독립 공간) 1팀, 모이다(공유 공간) 5팀이다. 해보다 공간은 3인 이상만 신청 가능하며, 모이다 공간은 개인도 접수 가능하다.

입주 신청은 대전사회적자본지원센터(socialcapital.kr) 홈페이지에서 할 수 있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