건양대병원, 대전세종충남경총으로부터 위문품 전달받아
건양대병원, 대전세종충남경총으로부터 위문품 전달받아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1.09.14 20: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 확산 방지 위해 애쓰는 의료진 감사”
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왼쪽 5번째)과 대전세종충남경영총협회 강도묵 회장(왼쪽 6번째)이 관계자들과 함께 위문품 전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건양대병원 제공
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왼쪽 5번째)과 대전세종충남경영총협회 강도묵 회장(왼쪽 6번째)이 관계자들과 함께 위문품 전달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건양대병원 제공

건양대병원은 대전세종충남경영자총협회로부터 위문품을 전달받았다고 14일 밝혔다.

이날 전달식에는 건양대병원 최원준 의료원장, 황명진 노사상생부원장, 이혜옥 간호부장 등이 참석했으며, 대전세종충남경영자총협회 강도묵 회장, 박길순 상근부회장, 조순자 사무국장 등이 참석했다.

협회는 건양대병원을 찾아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애쓰고 있는 의료진에게 성심당 빵 100박스, 음료수 600개와 함께 위로의 인사를 전했다.

최원준 의료원장은 “많은 관심과 격려를 보내준 덕분에 건양대병원의 모든 의료진은 코로나19 종식을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다”라며, “지역사회 건강 지킴이로서 마지막까지 맡은 바 업무를 완수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