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추석 벌초' 이젠 지역 산림조합에 맡겨요
'추석 벌초' 이젠 지역 산림조합에 맡겨요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1.09.08 12: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림조합, 벌초 대행 서비스 확대 시행
산림조합 벌초 대행 서비스 / 산림청 제공
산림조합 벌초 대행 서비스 / 산림청 제공

산림청 산림조합이 올해 추석을 앞두고 코로나19로 고향 방문과 묘지관리에 어려움을 겪는 국민을 위해 벌초 대행서비스를 확대 시행한다.

산림조합은 출향민이나 코로나19로 직접 묘지관리가 어려운 국민을 대신해 산림분야 전문 작업단을 통한 벌초대행과 함께 잔디 보수, 훼손지 복구, 묘지 조경 등 체계적이고 종합적인 서비스를 제공한다.

특히 올해는 명절 전 벌초를 위한 가족 집결 등으로 코로나19 확산이 우려되는 점을 고려하여 벌초대행 서비스를 확대, 적극적으로 이용을 장려하고 나섰다. 

산림청은 작년 추석 명절을 앞두고 서비스 신청이 몰려 제때 서비스 제공이 어려웠던 경험을 살려 충분한 작업인력 확보와 지역농협 등과 연락체계 구축을 통해 수요에 대응할 수 있도록 지도했다.

지난해에는 전국 142개 산림조합에서 약 5만 건의 벌초대행 서비스를 제공했다. 올해도 기존에 이용하던 고객들의 재예약 건이 많아 일부지역에선 추석 전날까지 거의 예약이 완료된 조합도 있다.

올해부터는 신청 절차를 간소화하고, 지역별 여건에 맞는 대행 수수료를 산정했다. 위성항법장치(GPS)와 묘지이력관리시스템을 통한 작업 이력관리, 벌초작업 전·후사진 전송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품질관리에도 철저를 기하고 있다.

산림청 김용관 산림산업정책국장은 “최대한 많은 분이 산림조합을 통해 벌초대행 서비스를 받으실 수 있도록 노력하고 있다"며 "전문적인 묘지·산림 관리와 철저한 방역을 통해 국민이 안전하고 걱정 없는 추석 명절을 보낼 수 있도록 하겠다”라고 밝혔다.

한편 산림조합 벌초대행 서비스는 각 지역 산림조합으로 전화하거나, 산림조합중앙회 누리집을 통해 신청 및 문의할 수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