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당 충남도당 "윤석우 의장은 즉각 도민들께 석고대죄하라"
한국당 충남도당 "윤석우 의장은 즉각 도민들께 석고대죄하라"
  • 이용환 기자
  • 승인 2017.12.07 11:3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윤 의장의 후안무치한 행동에 울분과 공분"

자유한국당 충남도당(위원장 박찬우)은 '윤석우 의장은 즉각 충남도의회 의장을 사퇴하고, 충남도민들께 석고대죄하라!'는 논평을 내고 윤 의장의 행동을 맹렬히 비난했다.

앞서 윤 의장은 한 언론과의 통화에서 "자유한국당을 탈당하고 더불어민주당 후보로 공주시장에 출마할 생각이라"고 발언한 바 있다.

도당은 이에 "우리는 정치적 명분과 인간적 도의마저 저버린 윤 의장의 후안무치한 행동에 대해 충격과 실망을 넘어, 울분과 공분을 금할 수 없다"면서 "자유한국당 이름으로 의장이 된 그가, 민주당을 선택한다고 하는 걸 보니 정치철새의 표본을 보는 것 같아 씁쓸하다"고 비판했다.

도당은 "현명하신 충남도민들께서는 선거 때마다 이당저당을 기웃거리며, 당적을 바꾸면서, 따뜻한 양지만을 찾아다니는 어설픈 정치철새들의 획책을 더 이상 용서치 않고 준엄하게 심판할 것이라"고도 언급했다.

그러면서 도당은 "윤 의장이 마지막으로 최소한의 양심이라도 있다면, 즉시 도의회 의장직을 사퇴하고, 자유한국당 당원들께 무릎꿇고 사죄해야한다"면서 "충남도민들께 석고대죄하길 촉구한다"며 윤 의장의 사과와 명확한 거취 결정을 촉구했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