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내 마음의 풍경] 가을 끝에 만난 풍경 - 논산 양촌편 -
[내 마음의 풍경] 가을 끝에 만난 풍경 - 논산 양촌편 -
  • 박기봉 기자
  • 승인 2017.11.07 14: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바랑산에도 어김없이 가을이 내려 앉았다.

우리들 기억속에 남아있는 고향의 풍경

그 풍경속에서 우리들의 가을은 그렇게

늘 선연한 가을 빛으로 먼저 찾아왔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