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권,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유치' 힘 모아
충청권,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유치' 힘 모아
  • 박소영 기자
  • 승인 2021.04.05 22: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 창립총회 개최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 창립총회가 5일 세종시 지방자치회관에서 열렸다. / 대전시 제공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 창립총회가 5일 세종시 지방자치회관에서 열렸다. / 대전시 제공

대전·세종·충남·충북이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유치에 박차를 가한다.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 창립총회가 5일 세종시 지방자치회관에서 열렸다.

유치위원회는 충청권 시·도지사를 설립 발기인으로 하고, 4개 시·도 체육회장, 개최도시 시장, 지역 대학교 총장, 상공회의소 회장, 민간단체 대표 등 21명이 회원으로 참여한다.

비영리사단법인 형태로 운영되며, 국제대학스포츠연맹(FISU)과 회원국가들을 상대로 한 유치활동에 힘을 쏟을 계획이다.

특히, 충청권 4개 시·도는 유치위원회의 활동을 행·재정적으로 지원하기 위한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 충청권 공동유치위원회 지원 조례 제정도 준비하고 있다.

조례안에는 대회 유치에 필요한 사업을 뒷받침하기 위해 예산의 범위 안에서 유치위원회에 출연금 또는 보조금 등을 지원하는 내용을 포함되며, 4개 시·도의회의 의결을 거쳐 시행될 예정이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4개 시·도의 기존 체육 인프라를 최대한 활용해 대회를 준비해 나가겠다”라며 “충청권의 문화, 관광, 경제가 세계적으로 도약하는 기회가 될 것”이라고 말했다.

이춘희 세종시장은 “이번 대회 유치를 통해 충청권 4개 시도 스포츠 발전 및 체육 인프라 확충의 계기가 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고 밝혔다.

양승조 충남지사는 “충청권 내 첫 국제종합경기대회 개최를 위해 대전·세종·충북과 함께 공동 유치 활동에 최선을 다할 것”이라며 도민들의 적극적인 참여와 관심을 당부했다.

이시종 충북지사는 “4개 시·도가 한마음 한 뜻이 되어 대회 유치에 심혈을 기울이고 있다”며 “대회 유치를 위해 도민 모두가 힘을 모아 주시기 바란다”고 말했다.

한편, 2027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는 2027년 7~8월 전 세계 가맹국 150여 개국 1만 5000여 명이 참가한 가운데 각 시·도의 종목별 경기장에서 펼쳐진다. 대회 개최지는 내년 하반기 중에 발표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