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근무시간 선택형 유연근무제' 시범 실시
대전시 '근무시간 선택형 유연근무제' 시범 실시
  • 송해창 기자
  • 승인 2017.10.11 10: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0월 한 달간 운영... 1일 8시간 내 근무시간 탄력 조정
대전광역시가 근무시간을 스스로 조정하는 '근무시간 선택형 유연근무제'를 10월 한 달간 실시한다. / 뉴스티앤티 DB

대전광역시(시장 권선택)는 직원들 스스로 근무시간을 탄력적으로 조정하는 ‘근무시간 선택형 유연근무제’를 10월 한 달간 실시한다고 11일 밝혔다.

‘근무시간 선택형 유연근무제’는 1일 8시간(주 5일 40시간) 근무원칙 범위 내에서 근무시간을 조정하는 것으로, 초과 근무한 시간만큼 조기퇴근이 가능하다. 현재 시청은 출·퇴근 시간만 30분 단위로 조정하는 ‘시차출퇴근 유연근무제’를 시행하고 있다.

시는 선택형 유연근무를 개인별 또는 담당단위로 실시할 계획이며, 업무처리에 지장이 없는 범위 내에서 적극 활용하도록 할 방침이다.

시 관계자는 “선택형 유연근무 도입은 ‘일하기 좋은 직장 만들기 프로젝트’의 일환”이라며 “직원들이 행복한 마음으로 일 할 수 있는 직장분위기를 조성해 생산성 높은 조직문화를 만들어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시는 지난해 7월부터 ‘일하기 좋은 직장 만들기 프로젝트’를 실시, 조직문화 개선에 노력해 왔으며, 선택형 유연근무제 시범 운영 결과를 보완해 향후 확대 운영 할 계획이다.

 

뉴스티앤티의 모든 기자는 회사의 [인터넷신문윤리강령]을 준수합니다.
기사에 대한 추가 정보 또는 이견이 있으실 경우, 제보해 주시기 바랍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