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숨은 영웅’ 김장근 소령...국민추천 포상 영예
‘숨은 영웅’ 김장근 소령...국민추천 포상 영예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1.03.09 11:4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남다른 선행과 나눔문화 조성
충북 영동군 육군종합행정학교 김장근 소령이 남다른 선행과 나눔문화 동참으로 국민추천 포상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 영동군 제공
충북 영동군 육군종합행정학교 김장근 소령이 남다른 선행과 나눔문화 동참으로 국민추천 포상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 영동군 제공

충북 영동군 육군종합행정학교 김장근 소령이 남다른 선행과 나눔문화 동참으로 국민추천 포상에서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김장근 소령은 최근 서울 대한상공회의소에서 열린 제10기 국민추천포상 시상식에서 평소 실천했던 나눔의 공로로 국무총리 표창을 받았다.

국민추천포상은 우리 사회의 숨은 이웃을 국민이 직접 추천하면 정부가 포상하는 제도다.

 

김장근 소령이 봉사활동을 하는 모습 / 영동군 제공
김장근 소령이 봉사활동을 하는 모습 / 영동군 제공

영동군 육군종합행정학교 원격교육과장으로 재직중인 김장근 소령은 지역사회와 직장 내에서 ‘사랑의 기부천사’로 통한다.

무의탁 노인 가정과 사회복지시설에 대한 봉사활동, 연말 어려운 이웃에 대한 연탄기부 등 주기적으로 지역 소외계층에 관심과 사랑을 전하고 있으며, 가정형편이 어려운 국군장병의 가정에도 후원금을 지원하고 있다.

코로나19 이후에는, 국민과 고통을 함께 하고자 봉급의 일정량을 할애해 6개월간 값진 기부를 했으며, 영동 지역의 소외계층과 아동들에게도 빵과 두유 등의 간식과 마스크 등의 방역물품을 후원하기도 했다.

현재 3자녀를 키우고 있으며 배우자도 전업주부로 넉넉하지 않은 형편이지만, 틈틈이 이웃사랑을 실천해 지역사회에 큰 귀감이 되고 있다. 

동료 직원에 의하면, 김장근 소령은 군인으로서 어렵고 힘든 국민을 도와주고 그들과 함께하는 것이 사명으로 여기며 기부활동과 봉사활동을 지속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군 관계자는 “수상이 쉽지 않은 국민추천 포상을 받은 김장근 소령에게 아낌없는 격려와 축하를 바란다”며, “지역사회에 나눔과 배려의 문화가 확산되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전했다.

한편, 이번 제10기 국민추천포상은 지난 1년간 국민이 추천한 755건을 대상으로, 현지 조사와 국민추천포상심사위원회 엄정한 심사를 거쳐 46명의 수상자를 선정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