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년 친화도시 '아산'...청년고용률 크게 상승
청년 친화도시 '아산'...청년고용률 크게 상승
  • 곽남희 기자
  • 승인 2021.03.03 20: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청년 취업자 비중 전국 4위
2019년 8월 31일 청년아지트 나와유 개소식 사진 / 아산시 제공
2019년 8월 31일 청년아지트 나와유 개소식 사진 / 아산시 제공

아산시의 청년고용률 및 취업자 수가 2020년 상반기에 이어 하반기에도 전년 동기대비 연속 상승하는 등 청년고용률이 견고한 상승세를 유지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됐다.  

지난달 23일 통계청의 2020년 하반기 지역별 고용조사 시군별 주요 고용지표 집계 결과에 따르면 아산시 청년고용률은 42%로 전년 동기대비 2.9% 상승했다.

또 청년 취업자 비중은 전국 4위(15.4%)를 차지해 아산시가 ‘청년이 취업하기 좋은 도시’임을 2020년 상반기에 이어 다시 한 번 입증했다.

이는 아산시에 삼성반도체, 삼성디스플레이, 현대자동차 등 대기업이 다수 소재해 있어 일자리가 풍부한데다, 민선 7기부터 양질의 청년 일자리 창출을 위한 스마트 산업단지 조성, 우량기업 유치 등 지역 강점에 기반한 정책공약을 수립하고 청년 구직역량 강화, 청년 재직자 근속 장려를 위한 다양한 노력을 해온 성과로 분석된다. 

오세현 시장은 “청년 전용공간을 마련해 거버넌스와 네트워크 강화에 힘쓴 결과”라며 “올해는 배방에, 내년에는 탕정에 청년센터를 준비해 청년이 행복한 친화도시를 만들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