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지방세 성실납세법인 감사패 수여
청주시, 지방세 성실납세법인 감사패 수여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1.03.03 17:3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경림건설(주), ㈜선일, (유)비엠피 등 3개 법인 선정

청주시가 3월 3일 납세자의 날을 맞아 성실 납세한 3개 법인에 감사패를 수여했다.

시에 따르면 지방세 성실납세법인은 2020년도 정기 세무조사를 받은 법인을 대상으로 했다. 최근 5년 간 체납액과 세무조사 결과 추징액이 없는 법인 중 지방세 납부실적이 우수한 법인으로 지방재정 기여도와 고용기여도를 반영해 선정했다.

이번 성실납세법인으로는 ▲ 오창읍에 소재한 토목공사 회사인 경림건설(주) ▲ 오창읍 소재 금형제품 제조업인 ㈜선일 ▲ 옥산면에서 전자부품 제조업을 하고 있는 (유)비엠피가 선정됐다.

시 관계자는 “납세자들이 납부한 세금은 청주시 발전을 위해 소중하게 쓰이고 있으며 성실납세자가 우대받는 사회풍토를 만들어가겠다”라고 말했다.

왼쪽부터 ㈜선일 관계자, 유재현 세무조사팀장 / 청주시 제공
왼쪽부터 ㈜선일 관계자, 유재현 세무조사팀장 / 청주시 제공
왼쪽부터 유재현 세무조사팀장, 경림건설(주) 관계자 / 청주시 제공
왼쪽부터 유재현 세무조사팀장, 경림건설(주) 관계자 / 청주시 제공
왼쪽부터 (유)비엠피 관계자, 유재현 세무조사팀장 / 청주시 제공
왼쪽부터 (유)비엠피 관계자, 유재현 세무조사팀장 / 청주시 제공

한편, 시는 매년 세무조사를 실시한 법인을 대상으로 성실납세법인을 선정해 감사패를 수여하고 있다.

지난해는 청주시 소재 우수 기업인 나투라페이퍼(주), ㈜아이티엠반도체, 태림포장(주)이 성실납세법인으로 선정돼 감사패 증정과 함께 2년 간 세무조사 유예의 인센티브를 받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