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 4대 광역행정기관,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 자치분권 강화' 업무협약 체결
충남 4대 광역행정기관,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 자치분권 강화' 업무협약 체결
  • 이용환 기자
  • 승인 2021.03.03 13: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자치경찰제 시행 준비 협력체계 구축 등 새 자치분권 성공 위해 맞손
김명선 의장 "실질적인 자치분권 시대를 준비하고 지방자치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할 것" 강조
충남 4대 광역행정기관장들은 3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 자치분권 강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왼쪽부터 김지철 충남교육감, 양승조 충남지사, 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 이철구 충남경찰청장). / 충남도의회 제공
충남 4대 광역행정기관장들은 3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 자치분권 강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사진 왼쪽부터 김지철 충남교육감, 양승조 충남지사, 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 이철구 충남경찰청장). / 충남도의회 제공

충남 4대 광역행정기관이 새로운 자치분권 시대의 성공적 정착을 위해 손을 맞잡았다.

김명선 충남도의회 의장은 3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양승조 충남지사·김지철 충남교육감·이철구 충남경찰청장과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 자치분권 강화’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지방자치법 전부개정에 따른 후속조치 공동 이행과 오는 7월 전면 시행될 자치경찰제 안착 등 새 자치분권 실현에 필요한 사항을 체계적으로 논의하기 위해 마련된 이날 협약에서 4개 기관은 주민 투표 및 감사청구 등 지방자치 활성화를 위한 주민자치권 확대에 힘을 모으기로 했으며, 의회사무처 인사권 독립 조기 정착과 의회 전문성 강화를 위한 조직·예산·교육·복무·인사교류 등 분야별 업무협력과 정보도 공유하기로 했다.

충남 4대 광역행정기관이 새로운 자치분권 시대의 성공적 정착을 위해 3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 자치분권 강화'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충남도의회 제공
충남 4대 광역행정기관이 새로운 자치분권 시대의 성공적 정착을 위해 3일 도청 대회의실에서 '지방의회 부활 30주년 기념 자치분권 강화' 업무협약을 체결한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충남도의회 제공

또한 오는 7월 전면 시행되는 자치경찰제의 효율적 운영을 위해 자치경찰위원회 관련 조례를 정비하고, 예산편성과 사무국 구성·운영방안도 함께 협의할 계획이며, 지방교육행정제도 개선 등 교육자치 권한 강화에 필요한 사항과 기타 지방자치법 전부개정 후속조치에 대해서도 적극 협력키로 하는 한편 협약사항을 유기적으로 논의하기 위한 실무협의회를 꾸릴 방침이다.

김 의장은 “우리 앞에는 다시 시작한 지 30년이나 지났지만 아직 활짝 피워보지 못한 ‘지방자치’라는 꽃이 놓여 있다”면서 “지방의회 부활 30주년을 맞아 충남을 대표하는 4개 기관이 함께 실질적인 자치분권 시대를 준비하고 지방자치가 나아가야 할 방향을 모색할 것이라”고 강조했다.

한편, 이날 협약식에는 전익현·조길연 충남도의회 제1·2부의장과 상임위원장을 비롯해 각 기관 간부 공무원들도 함께 참석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