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시, 가족모임 등 6명 확진...단체 모임·식사 등 자제 당부
세종시, 가족모임 등 6명 확진...단체 모임·식사 등 자제 당부
  • 곽남희 기자
  • 승인 2021.03.01 13:3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19 검사 / 뉴스티앤티 DB
코로나19 검사 / 뉴스티앤티 DB

세종시가 최근 가족 간에 코로나19 집단감염 사례가 발생한 것과 관련해 시민들에게 가족 행사나 모임을 자제해달라고 당부하고 나섰다.

1일 시에 따르면, 지난달 세종에서 가족 모임을 한 일가족 12명 가운데 5명과 확진자의 직장동료 1명 등 모두 6명이 양성 판정을 받았다.

세종 #223(60대), #222(40대), #224(40대), #225(10대), #226(10대)번 확진자는 모두 친인척으로 지난달 20~21일 가족 모임을 가졌다.

이 모임에 참여한 40대가 지난달 26일 인천 남동구#797 확진자로 판명됨에 따라 세종시에 거주하는 가족들도 지난달 27일 진단검사를 받았다.

역학조사 결과 이들 가족 모임에 참석한 인원은 모두 12명으로, 5인 이상 사적모임 금지조치가 내려졌던 설 연휴 기간이 지나 가족 모임을 가졌지만 줄줄이 확진판정을 받게 됐다.

나머지 가족 6명은 전원 음성판정을 받고 자가격리 중이지만 오랜 시간 한 공간에 머무르면서 식사와 생활을 함께 한 탓으로 추가 확진 가능성도 배제할 수 없는 상황이다. 

또한 #222 확진자의 직장 동료 1명(세종 #227)이 지난달 28일 확진판정을 받으면서 가족 모임에서 시작된 코로나19가 직장으로 전파된 사실도 확인됐다.

시는 이번 일가족 감염과 관련 직장과 학원, PC방에 대한 방역작업과 역학조사, 접촉자 전수 사전검사를 실시하는 한편, 시민을 대상으로 당분간 모임을 자제해 줄 것을 요청했다.

한편, 세종에서는 지난 1월에도 전의면에서 가족모임을 고리로 모두 11명의 확진자가 발생한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