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소벤처기업부, 오는 8월까지 세종시로 이전
중소벤처기업부, 오는 8월까지 세종시로 이전
  • 김강중 기자
  • 승인 2021.01.15 15: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행안부, 이전 계획 확정, 고시...본부 정원 499명 세종 이전
정부대전청사 / © 뉴스티앤티
중소벤처기업부가 입주해 있는 정부대전청사 / © 뉴스티앤티

중소벤처기업부가 오는 8월까지 대전에서 세종시로 이전한다.

행정안전부는 이런 내용의 중앙행정기관 등의 이전계획 변경에 대해 대통령 승인을 받아 15일 관보에 고시했다.

이에 따라 8월까지 중기부 본부 정원 499명이 이전하게 된다.
그러나 소속기관인 17개 시.도 중소벤처기업청과 구미, 부산, 전북 공업고교 3곳 등 소속기관은 지역 업무 특성상 이전대상에서 제외된다.

'중기부'는 정부세종 신청사가 준공되는 2022년 8월 전까지는 민간 건물을 임차할 예정이다. 사무실 1년 임차료를 비롯한 이전 비용은 약 104억 원으로 추산된다

중기부가 8월까지 이전을 완료하면 세종시에는 중앙행정기관 23곳과 소속기관 22곳의 공무원 1만5601명이 근무한다.

앞서 중기부는 지난해 10월 정부대전청사에 있는 본부 조직을 세종시로 이전하기 위해 행안부에 이전의향서를 제출한 바 있다.
2017년 7월 차관급 외청에서 장관급 부처로 승격한 중기부는 중소.벤처기업과 소상공인 컨트롤타워로서 정책 수요에 효과적으로 대응하기 위해 관계 부처와 협업 강화가 필요하다는 입장이다.

행안부 관계자는 "중기부가 세종시로 이전하면 관계부처 간 협업을 통해 소상공인 지원, 지역경제 회복 등 관련 정책을 보다 신속, 원활하게 추진하는 등 행정효율이 높아질 것으로 기대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