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세헌 - 可人의 아침산책] 40번이나 넘어져도 포기 않고 일어난 9살 모이세옌코
[송세헌 - 可人의 아침산책] 40번이나 넘어져도 포기 않고 일어난 9살 모이세옌코
  • 뉴스티앤티
  • 승인 2021.01.11 09: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세헌 옥천중앙의원 원장, 시인, 사진작가
송세헌 제공
송세헌 제공

지난 12월 10일 우크라이나 수도 키예프 중심가.

거리에 비가 내린 뒤 기온이 영하로 떨어지면서

아이스링크장처럼 변했다.

이날 우크라이나에서는 혹한의 날씨에

170개가 넘는 도시에서 전력 공급이

일시적으로 중단됐던 것.

 

한 소녀가 빙판길 탓에 몇십 차례나 넘어지는

모습이 CCTV 카메라에 찍혔다.

 

넘어지고 넘어지다,

일어나는 것이 여의치 않자

소녀는 엎드린 채 엉금엉금 기어간다.

그러나 또 미끌어진다.

넘어지고 다시 또 일어난다.

하지만 소녀는 끝까지 포기하지 않는다.

40번이나 넘어져도 포기 않고 일어난 9살 모이세옌코.

 

왜?

어떻게?

그럴 수 있었을까?

 

모이세옌코는

언덕 위에서 기다리고 있는 오빠를 만나

엄마가 기다리고 있는 따뜻한 집으로 가기 위해서였을 것이 아닐까?

 

송세헌 옥천중앙의원 원장, 시인, 사진작가
송세헌 옥천중앙의원 원장, 시인, 사진작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