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세종수목원, '세월을 담은 작은 숲' 본태전 성료
국립세종수목원, '세월을 담은 작은 숲' 본태전 성료
  • 박소영 기자
  • 승인 2020.12.28 14: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 24일부터 12월 27일까지 34일간 국립세종수목원에서 열린 '세월을 담은 작은 숲' 본태전이 성료했다. / 국립세종수목원 제공
11월 24일부터 12월 27일까지 34일간 국립세종수목원에서 열린 '세월을 담은 작은 숲' 본태전이 성료했다. / 국립세종수목원 제공

11월 24일부터 12월 27일까지 34일간 국립세종수목원에서 열린 '세월을 담은 작은 숲' 본태전이 성료했다.

전시회에는 오랜 세월 동안 모진 바람과 서리를 맞으며 자라난 곰술, 향나무, 당단풍나무 등 40여 점의 분재가 전시됐다.

특히, 이번 전시회는 그동안 잎에 가려져 볼 수 없었던 줄기, 뿌리, 가지 등 분재의 수형미를 감상할 수 있는 자리로 마련됐다.

한편, 수목원은 앞으로도 다양한 분재 전시회를 마련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