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주시, 천연가스발전소 발전소 유치...남공주산단에 2028년 준공 목표
공주시, 천연가스발전소 발전소 유치...남공주산단에 2028년 준공 목표
  • 곽남희 기자
  • 승인 2020.12.01 20: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남 공주시와 ㈜한국서부발전이 30일 시청 집현실에서 남공주일반산업단지에 천연가스발전소를 건설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공주시 제공
충남 공주시와 ㈜한국서부발전이 30일 시청 집현실에서 남공주일반산업단지에 천연가스발전소를 건설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 공주시 제공

충남 공주시와 ㈜한국서부발전이 30일 시청 집현실에서 남공주일반산업단지에 천연가스발전소를 건설하기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한국서부발전은 남공주산지 9만 9000㎡ 부지에 7000억 원을 투입, 2023년부터 2028년까지 천연가스발전소를 건설한다.

이를 통해 총 15만 명의 건설일자리 창출과 지방세 75억 원 수입이 예상되며, 본격적으로 가동을 시작할 경우 연간 약 10억 원의 세수 증대를 비롯해 200명의 인원이 상주, 인구유입 효과도 기대된다.

시는 발전소의 원활한 건설을 위해 각종 인허가에 필요한 행정적 지원에 최선을 다한다.

㈜한국서부발전은 지역경제 활성화와 발전소 주변지역 주민들의 생활여건 개선에 적극 협력하기로 했다.

김정섭 시장은 “이번 천연가스발전소 건립 협약으로 남공주산단의 분양 실적도 크게 상향될 것으로 보인다"며 "천연가스발전소가 들어설 경우 남공주산단의 분양율은 45.8%로, 기존 26.8%에서 약 20%가량 상승하며 조기분양이 활기를 띨 것으로 전망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