차세대를 선도하는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개관
차세대를 선도하는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개관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0.12.01 16:2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가 12월 1일 오후 3시 개관식을 갖고 본격적인 운영을 시작한다.

시청자미디어센터는 전국에서 아홉 번째 개관으로 지난해 12월 5일 충북도민의 미디어접근권 강화와 방송참여 확대 등을 위해 충북도와 방송통신위원회, 청주시, 시청자미디어재단이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설립과 운영을 위한 업무협약을 맺은 바 있다.

청주시 문화제조창 건물에 들어선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는 디지털교육실, 보이는 TV체험관, 방송제작스튜디오, 장비대여실, 편집실, 다목적홀 등 최첨단 시설을 갖추고 있다.

충북도민들이 다양한 미디어교육을 수강하고 직접 방송프로그램을 제작할 수 있도록 각종 시설을 무료로 지원한다.

또한 도민들의 미디어역량 강화를 위해 생활미디어교육, 시청자방송제작프로그램, 허위조작정보 대응교육, 체험프로그램, 커뮤니티 제작단 운영, 마을미디어교육 등 다양한 사업을 펼친다.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온라인 개관식 행사 모습 / 충북도 제공
충북시청자미디어센터 온라인 개관식 행사 모습 / 충북도 제공

이날 개관식은 코로나19 확산 방지를 위해 온라인 방식으로 진행됐다.

이날 행사는 온라인 축하공연, 온라인 참여자의 ‘센터에 바란다’, 센터 시설투어 영상 상영 등을 진행했다. 

이시종 충북도지사는 개막 축사 영상을 통해 “코로나 시대를 살아가는 요즘 1인 미디어가 사람들의 입과 귀가 되고 있으며, 이제 시청자미디어센터는 경찰서와 소방서처럼 필수 시설이 됐다”며 “앞으로 충북 미디어콘텐츠산업의 더 큰 발전을 기대한다”고 밝혔다.

코로나19로 인해 현장에 함께하지 못한 변재일 국회의원과 한상혁 방송통신위원회 위원장, 박문희 충북도의회 의장, 한범덕 청주시장, 최충진 청주시의회 의장 등은 축하 영상을 통해 개막을 축하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