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북교육청, 2021학년도 공·사립 중등교사 임용후보자 선정 경쟁 1차 시험
충북교육청, 2021학년도 공·사립 중등교사 임용후보자 선정 경쟁 1차 시험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0.11.21 11:5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1일(토) 서경중, 산남중, 충북공고, 원봉중에서 진행...공립 6.4:1, 사립 69.6:1 경쟁률
충청북도교육청 / 뉴스티앤티 DB
충청북도교육청 / 뉴스티앤티 DB

충북교육청(교육감 김병우)은 21일(토) 서경중, 산남중, 충북공고, 원봉중에서 2021학년도 공·사립 중등교사 임용후보자 선정 경쟁 1차 시험이 각각 실시한다고 밝혔다.

이번 시험은 공립 일반 분야는 29개 교과 388명 선발에 2,695명이 지원하여 1차 시험에 2,469명이 응시해 평균 6.4:1의 경쟁률을 보였으며, 공립 장애 분야는 13개 교과 29명 선발에 21명이 지원하여 1차 시험에 12명이 응시해 평균 0.4:1의 경쟁률을 보였고, 사립 분야는 공·사립동시지원이 가능해짐에 따라 9개 교과 10명 선발에 757명이 지원하여 1차 시험에 680명이 응시해 평균 69.6:1의 높은 경쟁률을 나타냈다.

응시과목 별로는 ▲ 공립 국어 과목 18.7:1 ▲ 수학 과목 10.9:1 ▲ 영어 과목 21.8:1 ▲ 특수중등 과목 7.5:1의 경쟁률을 보였다.

1차 시험 합격자는 오는 12월 29일(화) 충북교육청 누리집을 통해 발표되며, 예체능(음악, 미술, 체육) 실기시험은 내년 1월 20일에 치러지고, 2차 수업실연과 심층면접은 내년 1월 26일부터 27일에 치러질 예정이다.

기타 자세한 사항은 충북교육청 누리집의 <채용시험-교원임용시험-중등교원 임용시험>에서 확인할 수 있다.

한편, 도교육청은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고사장에 외부인 출입을 엄격히 통제하고, 시험장 주 출입구를 단일화하고 응시자의 마스크 의무착용과 열화상카메라로 발열 유무 확인을 거쳐 응시자들을 입장시켰으며, 출입구 등 응시생이 많이 몰리는 곳에는 응시생 사이 거리를 2m 간격을 두도록 발모양 스티커를 설치했다.

특히, 코로나19 감염병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 응시자간 간격을 1.5m 이상 확보하기 위해 실당 응시인원을 34명에서 24명 내외로 대폭 축소해 시험을 치렀으며, 별도 시험장 응시는 사전 신청한 자가격리자 45명은 별도 시험장인 충북국제교육원 시험장에서 시험을 치렀다.

한편, 도교육청은 임용시험 이후 추가 확산 방지를 위해 별도시험장 또는 별도 시험실의 감독관, 체육교과 응시생중 학교 근무자(기간제교사, 스포츠 강사 등)는 23일부터 1주간 재택근무를 실시하고 코로나 검사를 받도록 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