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공연] 아산시교향악단, 제32회 '피가로의 결혼'·제33회 '삼월하늘' 정기공연
[공연] 아산시교향악단, 제32회 '피가로의 결혼'·제33회 '삼월하늘' 정기공연
  • 곽남희 기자
  • 승인 2020.10.27 10:5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11월3일·6일, 아산아트홀에서...아산시교향악단 홈피에서무료 예매

아산시 교향악단이 오는 11월 3일과 6일 아산아트홀에서 제32회 정기공연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과 제33회 정기공연 창작 뮤페라 ‘삼월하늘’을 개최한다. 

이번 공연은 각각 아산 클래식공연 활성화사업과 2020 충남문화재단 공연장 상주단체 창작초연작품으로, 예매는 아산시교향악단 홈페이지를 통해 무료로 이루어진다.

 

제32회 정기공연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 홍보포스터 / 아산시 제공
제32회 정기공연 오페라 ‘피가로의 결혼’ 홍보포스터 / 아산시 제공

모차르트의 3대 걸작 오페라 중 하나로 손꼽히는 ‘피가로의 결혼’은 보마르셰의 희곡을 원작으로 하고 있으며, 모차르트의 천재적인 음악성을 통해 오페라라는 장르로 재탄생 됐다.

현재까지 18세기 이탈리아 코믹 오페라 양식의 대표적인 작품으로 평가되며, 등장인물의 성격묘사를 위해 독창 아리아 뿐 아니라 중창을 이용하고 있다.

창작 뮤페라 ‘삼월하늘’은 유관순 열사가 죽은지 100년 만에 현재로 찾아와 1번 국도 서울에서 출발하여 지금의 병천까지 내려오면서 과거 일제 강점기의 일을 회상하며 이루어지는 픽션(fiction)으로, 유관순 열사 순국 100주년을 추모하기 위하여 고제형의 대본에 유하나가 작곡하여 세계초연 되는 작품이다. 홍원기가 지휘하는 아산시교향악단의 관현악 반주에 맞추어 성악가, 뮤지컬 배우 등이 무대, 분장, 의상, 조명, 음향 등과 함께 어우러질 예정이다.

 

뮤페라 '삼월하늘' 홍보포스터 / 아산시 제공
제33회 정기공연 창작 뮤페라 ‘삼월하늘’ 홍보포스터 / 아산시 제공

‘뮤페라’란 ‘뮤지컬’과 ‘오페라’의 합성어로서, 뮤지컬의 대중적인 면과 연극적인 요소, 오페라의 예술적인 면과 음악적인 요소를 접목하여 새롭게 탄생시킨 장르로, 어렵게만 느껴지는 오페라를 재미있고 현대적이며 희극적인 뮤지컬의 요소를 가미하여 일반인들에게 좀 더 쉽게 접근하고자 기획했다.

예술총감독 홍원기는 “이번 두 공연이 코로나19로 외로움과 좌절에 빠진 대한민국 국민 모두가 조금이나마 마음의 위로를 얻고 치유가 됐으면 한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