이혁재 정의당 세종시당위원장, 최교진 교육감 만나 교육 현안 환담
이혁재 정의당 세종시당위원장, 최교진 교육감 만나 교육 현안 환담
  • 이용환 기자
  • 승인 2020.10.16 23: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이 위원장 "교육환경 '코로나' 방역 최우선"...최 교육감 "'방과후 학교' 관련 세종형 '돌봄' 체계 구상"
이혁재 정의당 세종시당위원장이 16일 최교진 교육감을 만나 코로나19 감염증 확산과 관련하여 교육 현안에 대해 환담을 나누고 있다. / 정의당 세종시당 제공
이혁재 정의당 세종시당위원장이 16일 최교진 교육감을 만나 코로나19 감염증 확산과 관련하여 교육 현안에 대해 환담을 나누고 있다. / 정의당 세종시당 제공

이혁재 정의당 세종시당위원장은 16일 최교진 교육감을 만나 코로나19 감염증 확산과 관련하여 교육 현안에 대해 환담을 나누었다고 밝혔다.

이 위원장은 “아이들을 위해 안전한 교육환경 조성에 최선을 다하는 교육감의 노고에 깊이 감사한다”면서 “전면 등교에 따른 방역과 관련해 학부모와 교육 현장의 우려도 귀 기울여 달라”고 주문했다.

이 위원장은 “온종일 돌봄 관련해 학부모단체와 학교비정규직 노조 등이 제기한 문제, 노동자 생존권 문제에 대해서는 대책을 강구해주길 바란다”고 강조했다.

최 교육감은 “교사의 업무 과중, 민간위탁에 대한 우려 등 제기된 것들을 조화롭게 잘 협의해 나아가겠다”면서 “우리 교육청은 타 지역보다 돌봄과 관련해 신중을 기하고 있으며, 전국을 선도할 세종형 ‘돌봄’체계를 구상 중이라”고 화답했다.

이 위원장은 교실 내 칸막이 미설치 학교에 대한 보강 작업과 청소년 노동인권 교육 그리고 문화가정 학생에 대한 문해교육 지원을 강화해줄 것을 언급한 후 특히, 온라인 수업에 따른 학력 저하와 양극화 현상, 생활습관 붕괴 등에 대해서도 교육당국의 세심한 대책 수립을 요청했다.

한편, 이 위원장과 최 교육감은 이번 환담을 통해 세종 교육발전을 위해 상호 원활한 소통이 이루어지길 희망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