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여행] '가을 식도락 여행지'로 단양 어떠세요
[여행] '가을 식도락 여행지'로 단양 어떠세요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0.10.14 09:2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쏘가리 매운탕 / 단양군 제공
쏘가리 매운탕 / 단양군 제공

천고마비의 계절 가을을 맞아 식도락 여행지로 단양이 맛객들에게 큰 인기를 끌고 있다.

단양은 ‘금강산도 식후경’이라는 속담처럼 단양팔경(丹陽八景) 유랑을 앞둔 관광객들이 필수로 거쳐야 할 먹방 코스들로 유명하다.

1985년 충주댐 건설로 현재 터인 단양읍 수변에 자리를 잡은 단양구경시장은 조선 영조 때 편찬된 동국문헌비고(1770)에 기록될 만큼 그 역사와 전통을 자랑한다.

순대와 만두, 치킨, 족발 등 대중적인 음식들이 단양 황토마늘, 아로니아 등 지역 농산물과 만나 건강하고 맛난 먹거리로 입소문 나기 시작해 최근에는 관광객들로부터 큰 사랑을 받는 먹방 성지로 자리매김했다.

단양 강변을 따라 조성된 쏘가리 특화거리도 빼놓을 수 없는 식도락 코스 중 하나로 꼽힌다.  

쏘가리는 회로 먹어도 좋지만 갖가지 야채와 함께 끊여내는 매운탕은 찬 바람이 불기 시작하는 이맘때 최고의 별미 중 하나다.  

이곳에서는 쏘가리매운탕은 물론이고 메기, 동자개 등으로 요리하는 잡고기 매운탕도 맛볼 수 있다.

단양강의 아름다운 풍광을 즐기며 커피와 디저트를 맛볼 수 있는 단양강변 커피거리 또한 핫플레이스로 인기를 끌고 있다.

이 외에도 단양 도심에는 마늘정식, 곤드레 정식, 약선 요리 등 각양각색의 향토음식점들이 즐비해 기호에 따라 다양한 단양의 맛을 즐길 수 있다.

근래에는 도심을 벗어난 외곽지역 농가 맛집들이 내놓는 건강밥상 또한 농촌의 맛과 멋을 느끼려는 사람들에게 많은 인기를 끌고 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