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세헌 - 可人의 아침산책] 가을 하늘 공활한데
[송세헌 - 可人의 아침산책] 가을 하늘 공활한데
  • 뉴스티앤티
  • 승인 2020.09.14 16: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세헌 제공
송세헌 제공

가을 하늘 공활한데...

 

낯설다.

예전의 하늘과

구름이 돌아왔건만

낯설다.

 

부끄럽다.

반갑다고

손을 뻗어야겠는데

부끄럽다.

 

명절 앞에

차단 당하고 금지 당한

멍든 코로나 블루의 가슴을

일격에 날려준 코발트 블루의 하늘.

 

하느님이 보우하고

우리가 보전할 강산

마르고 닳도록 우러르겠다고

애국가를 읊조린다.

 

별들이 수놓듯 총총이 솟아나던 밤이었다.

부디 하늘에 부끄럽지 않기를!

 

송세헌 옥천중앙의원 원장, 시인, 사진작가
송세헌 옥천중앙의원 원장, 시인, 사진작가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