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한우 ‘유전능력 평가’...혈통 좋은 소 만든다
충남도, 한우 ‘유전능력 평가’...혈통 좋은 소 만든다
  • 곽남희 기자
  • 승인 2020.07.29 10:0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도 축산기술연구소, 한우 유전체 컨설팅기관 지정 업무추진
충남 축산기술연구소는 한우농가 소득증대 및 한우 개량을 위한 ‘송아지 친자감정 사업’을 올해도 계속 추진한다 / 뉴스티앤티 DB
충남축산기술연구소가 29일 한우농가와 축협을 대상 한우개량 극대화를 위한 ‘한우 유전체분석 및 유전능력 평가 설명회’를 개최했다(자료사진) / 뉴스티앤티 DB

충남축산기술연구소가 29일 한우농가와 축협을 대상 한우개량 극대화를 위한 ‘한우 유전체분석 및 유전능력 평가 설명회’를 개최했다. 

한우 암소의 유전체 정보를 분석해 유전능력을 추정하는 기술로, 도 축산기술연구소는 이를 기반으로 유전능력에 맞는 씨수소의 정액을 선정, 인공수정을 통해 혈통과 능력이 우수한 자손을 만든다..

분석비용은 개체 당 약 10만 원정도이며, 참석자들은 '한우를 개량할 수만 있다면 그 비용은 비싼게 아니다'며, 한우개량에 대한 높은 관심을 보였다. 

도 축산기술연구소 관계자는 “이 사업은 한우개량을 달성하기 위한 과학적인 유전체 분석으로 한우 개체별 선발정확도 향상 및 고 능력우 조기선발이 가능하다”며 “우량송아지생산 및 한우개량극대화를 통한 농가 생산성 향상에 이바지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