청주시, 여성안심귀갓길 전수 모니터링 실시
청주시, 여성안심귀갓길 전수 모니터링 실시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0.06.30 10: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여성친화도시 시민파트너단이 여성안심귀갓길 모니터링을 하는 모습 / 청주시 제공
여성친화도시 시민파트너단이 여성안심귀갓길 모니터링을 하는 모습 / 청주시 제공

청주시 여성친화도시 시민파트너단이 여성이 안심하고 귀가할 수 있는 환경개선을 위해 발 벗고 나섰다.

30일 청주시에 따르면 지난 2월 위촉된 60여 명의 여성친화도시 시민파트너단이 청주시 각 경찰서가 지정한 30여 곳의 여성안심귀갓길을 전수 모니터링 중이다.

이번 모니터링 활동은 청주시, 여성친화도시 시민파트너단, 상당·흥덕·청원경찰서, 충북여성재단의 적극적인 협업을 통해 여성이 체감할 수 있는 여성안심귀갓길을 운영하기 위해 기획됐다.

시민파트너단은 4개 조로 나뉘어 여성안심귀갓길 구역 내 설치된 방범용 CCTV 및 보안등 상태, 비상벨, 로고젝터 등을 점검하며, 여성의 관점에서 야간 귀가 시 위험 요인 및 불안 요인, 개선점을 파악하고 맞춤형 안전 사업을 제안하게 된다.

모니터링은 지난 6월 15일 율량동과 복대동 인근의 여성안심귀갓길을 시작으로 7월 중순까지 진행한다. 모니터링 완료 후에는 여성안전귀가 캠페인, 활동결과 보고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시 관계자는 “여성들이 많이 이용하는 귀갓길을 지정해 보다 안전한 귀가 환경을 조성하고 있다"며 “지자체와 경찰에서 놓쳤던 부분들을 여성의 시선에서 관찰하고 개선의견을 제시하며 보완해 나가는 방식으로 시민들과 함께 만들어 갔으면 좋겠다”고 밝혔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