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송세헌 - 可人의 아침산책] 연꽃 만나러 온 손님같이
[송세헌 - 可人의 아침산책] 연꽃 만나러 온 손님같이
  • 뉴스티앤티
  • 승인 2020.06.29 09: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송세헌 제공
송세헌 제공

연꽃 만나러 온 바람과

연꽃 만나러 온 손님같이 같이 서서

메뚜기와 원앙과 개구리와 오리와

달팽이와 실잠자리와 벌들과

연꽃 위에 넌즈시 손을 얹는 아침 햇살과

앞산에서 보내오는 뻐꾸기 울음과

먼저 와 뚜벅뚜벅 연못 경계를 서는 왜가리와

연향이 열리기를 기다린다.

잉잉대며 꿀을 조르는 꿀벌들.

 

백련의 향을 음미하며

홍련의 색에 취해 소요하는 새벽이다.

 

송세헌 옥천중앙의원 원장, 시인, 사진작가
송세헌 옥천중앙의원 원장, 시인, 사진작가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