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타지역 코로나 확진자 한화종합연구소 방문 지역사회 차단 총력
대전시, 타지역 코로나 확진자 한화종합연구소 방문 지역사회 차단 총력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0.06.06 14:1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지역 내 동선 및 접촉자 파악 등 신속대응...해당 건물 폐쇄한 후 방역소독 실시
대전광역시청 / ⓒ 뉴스티앤티
대전광역시청 / ⓒ 뉴스티앤티

타 지역 확진자가 다녀간 것으로 알려진 대전시(시장 허태정)는 6일 지역사회 감염 차단을 위해 신속 대응에 나섰다고 밝혔다.

대전시에 따르면, 성남시 확진자(#137) A씨(40대, 남)는 지난 3일과 4일 대전 유성구에 위치한 한화종합연구소를 업무 차 다녀간 것으로 알려졌다.

또한 3일 유성구 반석동에 위치한 식당에 방문하여 직원들과 함께 점심식사를 한 것으로 확인돼 대전시는 즉시 역학조사와 전수조사 등 지역사회 감염 차단에 신속대응반을 투입하는 등 즉각적인 조치에 나섰으며, 확진자가 다녀간 연구소의 폐쇄회로텔레비전(CCTV)을 확보해 확진자의 지역 내 동선과 접촉자를 파악하는 등 면밀한 역학조사를 실시하고 있으며 해당 건물을 폐쇄한 후 방역소독을 할 예정이다.

아울러 대전시는 해당 연구소 내 접촉자를 확인하는 대로 증상유무와 관계없이 오늘 중으로 진단검사를 받도록 신속하게 안내하고 있으며, 확진자의 지역 내 동선 등 추가 자세한 사항은 역학조사결과에 따라 홈페이지 및 SNS에 공개하겠다고 전했다.

이강혁 보건복지국장은 “지역 내 감염이 우려되는 만큼 해당 연구소에 근무하는 직원들은 유성구보건소를 방문하여 신속하게 검사를 받아주시길 당부드린다”면서 “직장내 회의실이나 강당 등 사람들이 모이는 장소에서 활동 시 개인·집단 방역 수칙 등 생활 속 거리두기 지침을 철저히 준수해 시민들의 안전이 확보될 수 있도록 함께 노력해 주시길 재차 당부드린다”고 강조했다.

한편, 성남시 확진자(#137) A씨(40대, 남)의 전체 동선 파악 및 심층 역학조사는 확진자 관할 보건소(성남시 보건소)에서 실시하고 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