금산인삼축제, 문화체육관광부 명예 문화관광축제 선정
금산인삼축제, 문화체육관광부 명예 문화관광축제 선정
  • 곽남희 기자
  • 승인 2020.05.29 13: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세계적 축제로 육성, 2년간 중앙부처 지원
 금산인삼축제(자료사진) / 금산군 제공
 금산인삼축제(자료사진) / 금산군 제공

올해부터 문화체육관광부에서 시행하는 ‘2020~2021년 정부지정 명예 문화관광축제’에 금산인삼축제가 선정됐다.

세계적인 축제로 만들기 위한 초석이다.

명예 문화관광축제는 우수등급 이상 10년이 누적된 전국 13개의 축제 중 전담조직을 갖추고 성장발전 가능성이 높은 축제를 선정·지원하게 되며 올해 금산인삼축제 등 7개가 선정됐다.

특히, 금산인삼축제는 지난해 축제·관광 전문기구인 금산축제관광재단이 설립되면서 축제의 지속성과 자생력, 성장가능성에 좋은 평가를 받았다.

금산인삼축제가 명예 문화관광축제로 지정되면서 올해부터 2년간 중앙부처 차원의 세계적인 축제 육성 지원을 위한 전문교육, 현장인력지원 등 체계적인 사업이 진행될 계획이다. 

문정우 금산군수는 “금산인삼축제가 국내를 넘어 다른 나라와 경쟁하는 글로벌 축제로 발돋음하기 위한 초석을 마련한 것”이라며 “세계가 인정하는 건강명품축제로 육성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제39회를 맞이하는 금산인삼축제는 문화관광축제 제도가 시작된 1996년부터 ▲ 정부지정 전국 10대 문화관광축제 ▲ 5대 집중육성축제 ▲ 최우수·우수 문화관광축제 등 뚜렷한 족적을 남기며 국내 대표 산업형 축제로서 명성을 높여왔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