서산시, 농산물 안전성 확보 분석기반 구축
서산시, 농산물 안전성 확보 분석기반 구축
  • 곽남희 기자
  • 승인 2020.05.22 14: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농산물 안정성 분석실, 2021년 하반기 운영 예정...서산시 농산물 안정성 높여
22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농업기술센터 송금례 기술보급과장이 '농산물 안전성 분석실 설치'에 관한 브리핑을 하고 있는 모습 / 서산시 제공
22일 시청 브리핑룸에서 농업기술센터 송금례 기술보급과장이 '농산물 안전성 분석실 설치'에 관한 브리핑을 하고 있는 모습 / 서산시 제공

서산시농업기술센터는 22일 시청 브리핑 룸에서 2020 서산시 발전 10대 핵심과제로 선정된 '농산물 안전성 분석실 설치' 관련 브리핑을 가졌다.

송금례 기술보급과장은 안전한 먹거리에 대한 소비자 요구 증가와 농가소득 보전, 농산물 안전성 신뢰도 향상을 위해 농산물 안전성 분석실을 설치하게 됐다고 언급했다.

분석실은 농산물 출하 전 잔류농약 분석 및 중금속, 유해물질 등 안전성 검사를 실시하는 곳으로 과학영농기반 사전 컨설팅의 역할도 수행하게 된다.

이에 생산단계의 안전관리를 통해 소비자들은 믿고 품질 좋은 시 농산물을 소비하고, 생산자들은 안정적으로 소득을 보전할 수 있는 일거양득 효과를 기대할 수 있다.

농산물안정성 분석실은 균형발전 특별회계 지역개발 공모사업에 선정되어 2021년까지 30억 원의 예산이 투입될 예정이다.

또한, 농업기술센터 내 528㎡ 넓이의 공간을 마련, 320항목 잔류농약 분석장비를 설치하여 2021년 하반기부터 운영 계획이다.

분석실이 설치되면 지역 내 농업인 누구나 무료로 안정성검사 신청이 가능하며, 현재 유료 분석기관 의뢰 시 지출되는 32만 원의 검사비를 농가는 절약할 수 있게 된다.

시는 입증된 농산물 출하로 시 생산 농산물의 안전성을 인증해 생산자와 소비자간 신뢰를 최고수준으로 높이겠다는 방침이다.

송금례 기술보급과장은 “2019년 농약허용물질목록 관리제도(PLS) 시행 후 농산물 안전에 대한 소비자들의 요구가 높아졌다”며, “농산물 안전성 분석실 설치를 통해 과학영농 기반 구축, 농가 사전 컨설팅 강화로 시 농가 소득안전망 확충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