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주시, '포스트코로나' 경제 회복 비상대책 회의 개최
충주시, '포스트코로나' 경제 회복 비상대책 회의 개최
  • 박상현 기자
  • 승인 2020.05.22 16:1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충주시청 / © 뉴스티앤티
충북 충주시는 22일 시청 3층 중앙탑회의실에서 지역기관 단체장, 소상공인․기업단체 대표, 민간단체장 등 지역 대표 22명이 모인 가운데 포스크코로나 경제 회복 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 © 뉴스티앤티

충북 충주시는 22일 시청 3층 중앙탑회의실에서 지역기관 단체장, 소상공인․기업단체 대표, 민간단체장 등 지역 대표 22명이 모인 가운데 포스크코로나 경제 회복 대책 회의를 개최했다.

시는 코로나19로 인한 지역 경기 침체 위기 극복과 포스트 코로나 시대를 대비한 새로운 일자리 창출을 위해 지역 역량을 결집하고자 이 자리를 마련했다.

이날 회의는 포스트 코로나 시대의 고용축소와 소상공인 경영 악화에 따른 일자리 절벽 문제에 능동적으로 대응하고, 충주지역 고용 프로젝트 운영과 충주지역 기업 생산품 팔아주기 운동 등 지역경제 회복을 위한 대책 논의로 진행됐다.

아울러 충주지역 고용 대응 대책협의회 출범에 따른 공동선언문을 채택했다.

충주지역 고용 프로젝트 사업은 지역전략 산업과 연계한 정부 일자리 공모 사업 참여를 위한 선제 대응 사업이다.

충주지역 기업 생산품 팔아주기 운동은 충주기업에서 생산된 소비재 물품 위주 생산품에 대하여 우리 기업 제품을 팔아주자는 운동이다.

공동선언문에는 ▲ 지역기업 생산품(소비제품) 팔아주기 운동 홍보·지원 ▲ 교통·운송·수송 산업 분야 등 지역특화 정부 일자리 공모 사업 공동 대응 ▲ 일자리사업 관련 기관 간 긴밀한 협력 체계 유지 ▲ 지역경제활성화와 일자리 창출 노력 등이 포함됐다.

조길형 시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많은 소상공인, 근로자와 기업들이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무엇보다도 지역경제 조기 회복을 위해 지역사회의 관심이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다.

아울러 “이번 회의 개최와 공동선언문 채택을 통해 빠른 경제 회복과 새로운 일자리 창출 등 미래 성장동력을 확보하는데 마중물이 마련되기를 바란다”고 덧붙였다.

시는 코로나19로 위축된 지역경제의 빠른 회복을 위해 분야별 긴급지원 정부 지원 사업 추진, 착한 임대료 운동, 소상공인 마스크·손 세정제 지원, 저소득 노인과 영세상인·기탁자가 함께하는 사랑의 도시락 사업 등 자체 사업을 추진하고 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