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대덕 연축지구 도시개발구역 지정
대전시, 대덕 연축지구 도시개발구역 지정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0.05.22 10: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 연축지구 토이이용계획도 / 대전시 제공
대전 연축지구 토이이용계획도 / 대전시 제공

대전 연축지구가 최근 혁신도시 후보지로 지정되면서 연축동 일원의 도시개발사업이 가시화될 전망이다.

대전시는 대덕구 연축동 249번지 일원 24만 1650㎡부지를 도시개발구역으로 지정 고시했다고 22일 밝혔다.

대전 연축 도시개발사업은 2009년부터 추진한 대덕구의 숙원사업으로 그린벨트(GB) 해제와 도시개발구역이 지정됨에 따라 대덕구의 중심인 연축 생활권을 중심으로 도심 활성화가 기대된다.

시에 따르면 대덕구는 행정구역의 60%가 개발제한구역이다. 주거환경과 일자리 창출 부재 등 도시성장이 정체되고 인구도 급격히 감소하고 있으며, 북부 신탄진 생활권과 남부 오정·송촌 생활권으로 분리돼 갈수록 지역간 불균형과 양극화가 심화되고 있다.

대덕구청 또한 대덕구의 최남단에 위치하고 있어 행정서비스 불균형이 초래돼 지역균형발전을 위한 다양한 개발 정책이 필요한 상황이다.

대전 연축 도시개발사업은 구역 내 공공주택, 공공청사, 유통시설용지 등을 조성해 남북으로 단절된 생활권을 연결하고 지역균형발전과 경제 활성화를 이끌어내기 위한 사업이다.

여기에 혁신도시로 지정돼 공공기관을 유치할 경우 지역 성장을 크게 견인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된다.

허태정 대전시장은 “대전 연축 도시개발사업은 인근의 각종 인프라 확충 사업과 연계돼 대덕구 지역의 균형발전과 도시성장을 기대할 수 있을 것”이라며 “대전시도 대전 연축지구 도시개발사업을 위해 행정적인 지원을 아끼지 않겠다”고 말했다.

 

대전 연축지구 위치도 / 대전시 제공
대전 연축지구 위치도 / 대전시 제공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