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코로나19 통합심리지원단 운영
충남도, 코로나19 통합심리지원단 운영
  • 곽남희 기자
  • 승인 2020.03.29 08:5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심리지원 통해 도민 우울감·스트레스 상담 등 제공
충남도청 / © 뉴스티앤티
충남도청 / © 뉴스티앤티

충남도가 코로나19로 인해 불안감을 느끼는 도민의 마음을 안정시키고, 확진·격리자가 건강하게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도록 상황이 종료 될 때까지 심리지원을 제공한다.

도는 코로나19로 인한 도민의 우울감·스트레스 극복을 위해 국가트라우마센터, 충청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 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와 함께 ‘코로나19 통합심리지원단’을 운영 중이다.

코로나19 사태가 장기화되면서 감염에 대한 공포와 외출·모임 자제 등 사회적 거리두기에 따른 스트레스 증가로 도민의 정신 건강이 위협 받고 있다.

특히 확진 후 퇴원자와 자가격리자, 격리해제자 등의 경우 주변의 시선에 따른 우울감과 스트레스가 더욱 심할 수 있어 응급 심리지원의 필요성이 크다. 

감염병에 대한 불안과 공포는 누구나 경험할 수 있는 정상적인 감정으로, 이를 극복하기 위해서는 규칙적인 생활과 긍정적인 활동을 유지하는 것이 좋다. 

혼자 감당하기 어렵다면 주위 사람들에게 털어 놓거나 정신건강 전문가에게 상담을 받는 것도 도움이 된다.

코로나19로 과도한 불안·스트레스 등을 느끼거나 일상생활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면 위기상담전화를 통해 심리 상담 서비스 이용을 권장한다. 

위기상담전화는 주간에는 기초정신건강복지센터가, 야간 및 휴일에는 충청남도광역정신건강복지센터가 담당하는 방식으로 24시간 상시 운영하고 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