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시, 창업기업 온라인 광고 지원...최대 400만 원
대전시, 창업기업 온라인 광고 지원...최대 400만 원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0.03.26 11:4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4월 15일까지 접수
대전시청 / © 뉴스티앤티
대전시청 / © 뉴스티앤티

대전시는 4월 15일까지 ‘온라인 광고 지원 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모집한다고 밝혔다. 

온라인 광고 지원 사업은 창업 후 7년 이내 기업이 온라인을 통해 제품과 브랜드의 인지도를 높여 매출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추진된다.

부문별 지원내용은 ▲ 키워드 광고지원 ▲ 배너 광고지원 ▲ 소셜 마케팅 지원 ▲ 온라인 기업 인터뷰 등으로 기업은 여건에 따라 2개까지 선택해 지원받을 수 있다.

선정규모는 15개사 내외로 기업 당 최대 400만 원 이내로 지원되며, 대전시는 선정된 기업의 기업부담금을 당초 20%에서 10%로 낮춰 기업의 부담을 줄였다.

자세한 사항은 대전경제통상진흥원 홈페이지를 참고하면 된다.

대전시 정재용 기업창업지원과장은 “소비패턴의 변화에 따른 온라인 시장의 마케팅 지원은 대전시의 주요한 기업 지원 사업 중 하나”라며 “특히, 최근 코로나19로 인해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기업의 내수확대와 매출증대에 도움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