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전문화재단, 2020 청춘마이크 대전·충남권역 주관단체로 선정
대전문화재단, 2020 청춘마이크 대전·충남권역 주관단체로 선정
  • 최종환 기자
  • 승인 2020.02.14 11:5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대전문화재단은 '2019생활문화활동(공동체)지원' 사업 공모에 나선다고 19일 밝혔다./ 대전문화재단 제공
대전문화재단 CI

대전문화재단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주최하고 지역문화진흥원이 주관하는 2020 청춘마이크 대전·충남권역 주관단체로 선정돼 국비 4억 2천만 원을 확보했다.  

청춘마이크 사업은 ‘문화가 있는 날’대표 사업으로 국민의 문화향유 기회 확산에 기여하고, 지역 청년예술가(만 19세~34세 미만)들이 주요 문화향유 시설 등에서 버스킹 공연을 통하여 전문예술인으로 성장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고 있다.

대전문화재단은 오는 3월 중 대전·충남 권역의 청년예술가(단체)를 공개모집해 총 35팀을 선정할 계획이다. 선정된 청년예술가는 각 5회 버스킹 공연의 기회를 가지며, 재단에서 제공하는 워크숍 및 페스티벌에 참여할 수 있다. 

대전문화재단 박동천 대표이사는 “지역 내 대표성이 있는 문화향유 공간을 비롯하여 원도심 등 다양한 장소에서 ‘2020 청춘마이크 대전·충남’사업을 펼쳐, 지역과 계층 간 문화격차를 해소하는데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