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의당 세종시당,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대책 마련 촉구
정의당 세종시당, 코로나바이러스 예방 대책 마련 촉구
  • 이용환 기자
  • 승인 2020.01.30 01:4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해 행정중심복합도시부터 강력한 예방대책을 실시하라!'는 제목의 보도자료 배포
정의당 세종시당은 29일 코로나바이러스 예방대책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세종시 주요공공기관을 긴급하게 둘러봤다. / 정의당 세종시당 제공
정의당 세종시당은 29일 코로나바이러스 예방대책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세종시 주요공공기관을 긴급하게 둘러봤다. / 정의당 세종시당 제공

정의당 세종시당(위원장 이혁재, 이하 시당)은 29일 ‘코로나바이러스에 대해 행정중심복합도시부터 강력한 예방대책을 실시하라!’는 제목의 보도자료를 배포하고, 관계기관의 대책 마련을 촉구했다.

시당은 “코로나바이러스 예방대책 실태를 파악하기 위해 29일 오전 세종시 주요공공기관을 긴급하게 둘러봤다”면서 “이를 확인한 결과 정부청사, 지방자치단체, 국책연구기관, 세무서 등에서 근무하는 민원담당자, 청원경찰 등 시민과의 접촉이 많은 직원들이 마스크 및 장갑 착용을 하지 않고 있으며, 해당 직원들은 감염의 위험에 무방비로 노출되어 있는 것으로 확인됐다”며 “보건복지부 질병관리본부의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 예방수칙에도 나와 있듯 손 씻기와 마스크 착용, 기침할 때 옷소매로 가리기 등은 감염을 막을 수 있는 가장 기본적인 조치라”고 강조했다.

시당은 이어 “행정안전부에서는 긴급 지침을 통해 청사보안관리 및 정부, 지자체 민원담당자들에게 마스크 등의 착용을 지시하고 모든 기관에서 방문자에게 예방안내문과 손소독제 및 사용안내를 비치하길 바란다”고 운을 뗀 후 세종시청을 향해 “지난 1월 28일 질병관리본부에서 어린이집 대응요령을 발표한 것처럼 백화점, 대형마트, 영화관, 도서관 등 다중이용시설과 시내버스, BRT 등 교통수단 그리고 노인, 장애인 등 취약계층 이용시설 등에 대한 대응요령이 긴급하게 마련되어져야 한다”면서 “세종시에서는 다중이용시설, 교통수단, 취약계층이용시설 등에 대해 손 소독제와 마스크를 비치하여 이의 사용을 권장하는 안내 문구를 작성·배포하여 시민의 안전과 건강을 지키는데 각고의 노력을 해주길 바란다”고 주문했다.

 

코로나 예방안내문

손소독제 비치

창구직원(마스크 착용여부)

경비 및 안내직원(마스크 착용여부)

한솔동 행정복지센터

x

x

x

해당없음

새롬동 행정복지센터

x

x

x

해당없음

세종세무서

x

o

x

세종시청

x

(소수착용)

x

세종교육청

x

부재중

국책연구단지

경제인문사회연구동

x

x

해당 없음

(소수착용)

국세청

x

o

o

o

조세박물관

x

x

x

해당없음

정의당 세종시당 점검 결과


추천뉴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